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사회 > 사회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우리 아이들이 이렇게 자라서 될가?

[흑룡강신문] | 발행시간: 2019.04.15일 09:37
  (흑룡강신문=하얼빈) 어린 자녀를 리용해 돈을 버는 것도 모자라 폭행까지 한 엄마에 대한 비난이 폭주하고 있다. 11일 현대쾌보(现代快报) 보도에 따르면, 최근 항주의 한 길거리에서 대여섯살 돼보이는 어린 아이를 발로 걷어차며 욕을 퍼붓는 여성의 동영상이 공개돼 누리군들의 분노를 샀다.

  어린 녀자애는 손에 꽃바구니를 들고 발걸음을 옮기다가 갑자기 뒤에서 날아온 발길질에 휘청거리며 하마트면 넘어질 번했다.



  이 녀자아이는 아동모델로, 이날 아동 패션 촬영중 비협조적이였다는 리유로 엄마한테 맞은 것으로 알려졌다. 이 동영상을 공개한 누리군은 "자녀를 돈벌이 수단으로 리용하고 있다"면서 "추운 날 여름옷 촬영도 모자라 아이한테 분풀이까지 해대는 이런 부모는 역겹다"고 분노를 감추지 못했다.



  이 동영상이 일파만파 퍼지며 '어느 쇼핑몰이냐'면서 불매운동 조짐마저 일자 한 쇼핑몰 관계자는 급히 해명글을 올리며 "우리 쇼핑몰 모델이 맞지만 다른 집 모델로도 활동한다"면서 "우리는 전문 촬영사가 아이의 기분을 맞춰주며 촬영하고 있다"면서 억울함을 토로했다.

  비난이 거세지자 아이의 엄마는 미니블로그를 통해 "아이를 학대할 의도는 없었다"면서 "아이와 소통, 교육하는 과정에서 동작이 컸을 뿐"이라는 사과글을 올렸다.



  한편, 아동복 쇼핑몰 성장과 더불어 최근 2~3년전부터 불어닥친 '아동모델' 붐은 자신의 자녀를 아동모델로 데뷔시키려고 갖은 노력을 하는 부모들을 무더기로 량산했다. 부모들은 틱톡(抖音) 등 플랫폼을 통해 자녀를 '왕훙(인터넷스타)'으로 만들고 팬 보유수 등을 내세워 높은 모델료를 받는 것으로 알려졌다.



  아동복 패션모델이 하루 8시간 '일하고' 벌어들이는 돈은 4000원 정도로, '왕훙'인 경우에는 이보다 더욱 높은 모델료를 받는다. 한 아동모델 촬영사는 "어른들도 하루종일 강한 조명을 받게 되면 피부가 그을리는데 연약한 어린애들의 피부는 더 말할것도 없다"고 털어놨다. 뿐만 아니라 실내 촬영하다가 자칫 조심하지 않으면 더위를 먹는 아이들도 생겨난다고 말했다.



  또 일부 부모들은 자녀를 유치원에 보내지 않거나 초등학교 입학마저 미루면서 '모델일'에 집착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대해, 아동심리 전문가들은 "도덕관이나 가치관이 형성되기도 전에 너무 일찍 금전과 상업적 리익 등에 물들게 되면 아이들의 성장에 부정적인 영향을 미치게 된다"면서 "눈앞에 보이는 리익을 추구하기보다는 자녀의 앞날을 생각해야 할 것"이라고 꼬집었다.

  /본사종합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57%
10대 0%
20대 0%
30대 29%
40대 14%
50대 14%
60대 0%
70대 0%
여성 43%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43%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연길시체육학교 U11 우승차지

연길시체육학교 U11 우승차지

지난 22일, 산동로능태산축구학교에서 펼쳐진 중국축구발전기금회 “정영”컵 청소년축구경기 U11년령단계 경기에서 연길시여가체육운동학교U11청소년축구팀(이하 연길U11축구팀)은 감독 박광수,코치 박군의 지도하에 뛰여난 기량을 발휘하여 최종 이 년령단계에서 우승

맨시티, 맨체스터 더비서 2대0 완승…승점 1차로 선두 탈환

맨시티, 맨체스터 더비서 2대0 완승…승점 1차로 선두 탈환

영국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 맨체스터 시티(맨시티)가 ‘맨체스터 더비'를 승리로 장식하고 선두를 탈환했다. 맨시티는 25일 영국 맨체스터의 올드 트래퍼드에서 열린 2018-2019 프리미어리그 35라운드 원정 경기에서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맨유)를 2대0으로 제압했다. 3

무뢰 50여일 만에 두번째 꼴 작렬

무뢰 50여일 만에 두번째 꼴 작렬

25일 새벽 2시30분경, 스페인 바르셀로나RCDE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년-2019년 프리메라리가 제34륜 셀타비고와의 홈 경기에서 무뢰가 에스파뇰에서의 두번째 꼴를 터뜨렸다. 무뢰는 이날 측면 공격수로 나서 전반 33분 선제꼴을 기록했다. 수비수 뒤를 빠르게 파고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19 All Rights Reserved.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