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사회 > 사건/사고
  • 작게
  • 원본
  • 크게

연 날리다 연줄에 손가락 세 개나 잘려

[흑룡강신문] | 발행시간: 2019.04.15일 10:19



  (흑룡강신문=하얼빈) 장쑤성(江苏省)에서 연을 날리다 연줄에 손가락이 잘린 사건이 발생했다고 장쑤TV가 14일 보도했다.

  지난 10일 장쑤성 난퉁(南通)지역에서 50대의 두 남성이 연을 날리던 도중 갑자기 강풍이 불어 연줄이 얽히면서 연줄이 이들의 손을 자르는 사고가 발생했다.

  한 남성은 손가락 세 개가 절단됐고, 다른 남성은 손 절반이 떨어져 나갔다.

  사고는 먹구름이 몰려오면서 비가 올 기미가 보이자 연을 감는 과정에서 발생했다.

  이들은 사고 직후 병원으로 후송돼 16시간에 걸친 수술을 받고 일단 손가락과 손을 봉합하는 데는 성공했으나 손가락과 손이 제 기능을 할지는 좀 더 지켜봐야 한다고 의료진은 설명했다.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56%
10대 0%
20대 0%
30대 22%
40대 33%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44%
10대 0%
20대 11%
30대 0%
40대 22%
50대 11%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연길시체육학교 U11 우승차지

연길시체육학교 U11 우승차지

지난 22일, 산동로능태산축구학교에서 펼쳐진 중국축구발전기금회 “정영”컵 청소년축구경기 U11년령단계 경기에서 연길시여가체육운동학교U11청소년축구팀(이하 연길U11축구팀)은 감독 박광수,코치 박군의 지도하에 뛰여난 기량을 발휘하여 최종 이 년령단계에서 우승

맨시티, 맨체스터 더비서 2대0 완승…승점 1차로 선두 탈환

맨시티, 맨체스터 더비서 2대0 완승…승점 1차로 선두 탈환

영국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 맨체스터 시티(맨시티)가 ‘맨체스터 더비'를 승리로 장식하고 선두를 탈환했다. 맨시티는 25일 영국 맨체스터의 올드 트래퍼드에서 열린 2018-2019 프리미어리그 35라운드 원정 경기에서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맨유)를 2대0으로 제압했다. 3

무뢰 50여일 만에 두번째 꼴 작렬

무뢰 50여일 만에 두번째 꼴 작렬

25일 새벽 2시30분경, 스페인 바르셀로나RCDE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년-2019년 프리메라리가 제34륜 셀타비고와의 홈 경기에서 무뢰가 에스파뇰에서의 두번째 꼴를 터뜨렸다. 무뢰는 이날 측면 공격수로 나서 전반 33분 선제꼴을 기록했다. 수비수 뒤를 빠르게 파고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19 All Rights Reserved.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