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스포츠 > 축구
  • 작게
  • 원본
  • 크게

녀자축구에 도전장을 내민박태하 감독, 첫 대회서 우승

[연변일보] | 발행시간: 2019.05.14일 08:50



원 연변부덕팀의 박태하 감독이 중국 녀자축구 U19팀의 감독으로서도 그의 지도력을 립증했다. 부임 후 첫 대회에서 팀에 우승 트로피를 안겼다.

5월 6일 하문에서 5일간 펼친 ‘2019 중국 하문국제청년녀자축구초청경기’에서 박태하 감독은 중국 녀자축구 U19팀을 이끌고 2승, 1무를 기록해 승점 7점으로 우승을 거뒀다. 베트남, 타이, 남아프리카 등 나라의 녀자축구 U19팀들을 초청해 펼친 이번 대회에서 중국팀은 첫 경기에서 베트남팀에 4대0 대승, 이어진 타이팀전에서 0대0 무승부, 10일 펼쳐진 마지막 경기에서 남아프리카팀에 3대0 승리를 거두며 우승했다.

특히 이번 대회에서 박태하 감독은 중국 녀자축구 U19팀을 이끌고 3경기에서 7득점, 무실점을 거두며 지도력을 제대로 립증, 부임 후 첫 무대를 화려하게 장식했다.

2014년 12월에 연변팀의 사령탑으로 부임했던 박태하 감독은 그후 4년 동안 연변팀을 이끌고 갑급리그 우승, 슈퍼리그 진격, 슈퍼리그 9위 등 많은 기적들을 창조하며 연변프로축구에 거대한 공헌을 했다. 지난 시즌이 끝나고 연변구단과의 계약이 만료되며 4년간의 연변팀과의 아름다운 려정을 멈추게 된 박태하 감독은 지난해 12월 새로운 도전을 시작했고 중국 녀자축구 U19팀의 감독직에 취임했다.

당시 중국축구협회는 “박태하 감독의 지도하에서 중국 국가녀자축구황팀이 토대를 단단히 다지고 기전술을 일층 제고해 중국녀자축구 발전에 많은 인재들을 발굴할 것”이라고 기대했다.

리병천 기자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95%
10대 0%
20대 10%
30대 29%
40대 48%
50대 10%
60대 0%
70대 0%
여성 5%
10대 0%
20대 0%
30대 5%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상해 조선족학생들 ‘뿌리’ 찾아 연변으로…

상해 조선족학생들 ‘뿌리’ 찾아 연변으로…

“춘경, 하운, 추수, 동장, 자 따라 읽어봅시다…” 2019 상해조선족주말학교 ‘민족뿌리찾기’ 연변 여름캠프에 참가한 12명의 학생들이 연변대학에서조선어수업을 받고 있었다. 상해동북경제문화발전촉진회 연변사업부에서 주최하고 연변대학에서 협조한 이 여름캠프는상해

사용하지 않는 휴대폰 번호, 말소하지 않으면 료금폭탄

사용하지 않는 휴대폰 번호, 말소하지 않으면 료금폭탄

사용하지 않는 휴대폰 번호가 있다면 반드시 취소를 해야 할 듯 싶다. 팽배뉴스에 따르면 최근 호북 양양의 황녀사는 전화번호 새 번호를 사러 갔다가 뜻밖에 자기명의로 7700원이 체불 된 번호가 있는 것을 발견했다. 확인한 결과 그 번호는 본인이 5년 전 2개월짜리

교통상황 및 림시조절 공공뻐스 로선

교통상황 및 림시조절 공공뻐스 로선

16일, 연길시 공공뻐스집단유한회사에서 따르면 침수로 공공뻐스 로선 몇갈래를 림시로 조절한다고 밝혔다. 1.연하로 연서교 다리아래에 물이 깊게 고인관계로 도로를 봉쇄하고 12선 뻐스 림시정지한다. 2.개발구 검측선 공공뻐스역 부근에 침수로 인하여 공공뻐스가 정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19 All Rights Reserved.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