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정치 > 조선
  • 작게
  • 원본
  • 크게

한국군측: 조선 발사활동 진행

[인터넷료녕신문] | 발행시간: 2019.05.14일 09:30
서울 5월 9일발 신화통신(기자 전명, 경학붕): 한국련합참모본부는 9일 조선이 이날 오후 '불명의 발사체' 두발을 시험발사했는데 '단거리미싸일'로 추정하고 있다고 말했다.

련합참모본부는 성명에서 조선측이 현지시간 16시 29분과 16시 49분경 평안북도 규성 일대에서 동쪽으로 선후로 '불명의 발사체' 두발을 발사했다고 말했다. 성명은 조선측 발사체의 비행거리는 각각 420킬로메터와 270킬로메터라고 했고 '단거리미싸일'로 추정하고 있다고 했다.

한국군측은 발사체의 구체적인 추락지점 등 정보를 설명하지 않았고 한미 관련 부문이 진일보 분석중에 있다고 했다.

한국 청와대는 이날 조선측 발사활동에 대해 우려를 표했다. 청와대 대변인은 조선측 활동은 반도관계를 개선하고 긴장한 형세를 완화하는 데 도움이 되지 않는다고 밝혔다.

한국군측은 4일, 조선이 이날 여러발의 단거리 발사체를 발사했다고 말했다. 조선중앙통신사의 5일 보도에 의하면 조선 최고지도자 김정은이 4일 부대의 화력타격훈련을 지도했다고 한다.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100%
10대 0%
20대 0%
30대 10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취업센터 핸드폰 쏜다. 최대 100%할인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2060년 우리 나라 인구는 얼마나 될까?

2060년 우리 나라 인구는 얼마나 될까?

건국초기, 중국의 인구수는 현재처럼 세계 1위는 아니였다. 당시 우리 나라는 공업생산수준이 비교적 락후하였기에 짧은 시간내에 제고시키기 위해서는 “사람이 힘이다”를 웨쳤다. 이때로부터 우리 나라의 인구는 신속하게 증가되였으며 인구가 폭증하면서 세계적으로

해외 각계, 폭력행각과 외부간섭 규탄

해외 각계, 폭력행각과 외부간섭 규탄

[북경=신화통신] 최근 해외 각계는 향항문제에서 중국 정부의 립장을 지지한다고 재확인하며 향항에서 발생한 폭력사건과 외부세력의 간섭을 규탄하고 향항특별행정구 정부와 경찰이 법에 따라 폭행을 단속하고 향항의 번영과 안정을 수호하는 것을 지지한다고 표하였다

영국 화교 중국인, ‘향항 독립’ 반대집회 가져

영국 화교 중국인, ‘향항 독립’ 반대집회 가져

[런던=신화통신] 현지시간으로 18일 점심, 영국 런던의 트라팔가광장은 오성붉은기로 가득 메워졌다. 영국 각지에서 모여온 수천명의 화교, 중국인, 류학생들이 이날 런던시 중심 중국성광장에서 출발해 트라팔가광장까지 ‘반폭력, 향항구조’ 평화시위를 진행했다. 우렁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19 All Rights Reserved.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