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정치 > 국제시사
  • 작게
  • 원본
  • 크게

미국 경제에도 적신호 켜졌다… 소비·생산 모두 둔화

[연변일보] | 발행시간: 2019.05.16일 10:43

마이크 윌슨 수석전략가

경제호황을 믿고 중국과 무역전쟁을 벌여온 미국 경제에 '적신호'가 켜졌다. 소비와 생산 모두 둔화세로 돌아선 것.

관세를 앞세운 무역전쟁이 확대될 경우 경제에 추가 충격이 불가피하다는 점에서 트럼프 행정부로서는 대 중국 강공 드라이브에 부담을 안게 됐다.

그동안 트럼프 행정부는 4월 실업률이 49년래 최저를 보이고 1분기 성장률이 3.2%를 기록하는 등 미국 경제가 예상보다 좋자 미중 무역전쟁을 밀어붙였었다.

그러나 미국의 생산, 소비가 모두 둔화된 것으로 나타났다.

미국 상무부는 15일(현지시간) 지난달 소매판매가 전달 대비 0.2% 줄었다고 발표했다. 전달 1.7% 증가에서 하락 반전한 것으로, 시장 전망치 0.2% 증가에도 못 미쳤다.

고용호조 등에도 미중 무역전쟁으로 경제의 불확실성이 높아지자 미국 소비자들이 주머니를 닫기 시작한 것으로 풀이된다.

특히 자동차와 가전제품 소비가 크게 줄었다. 지난달 가전제품 매장 매출은 1.3%, 자동차 딜러의 매출은 1.1% 각각 감소했다. 주택 및 정원 자재 매장 매출도 1.9% 줄었다.

미국 제조업 경기도 하락세로 전환했다. 미국 중앙은행인 련방준비제도(이하 련준)에 따르면 지난달 미국내 산업생산은 전달에 비해 0.5% 감소했다. 전달에는 0.2% 늘었었다.

특히 산업생산의 4분의 3을 차지하는 제조업생산이 0.5% 감소했다. 자동차 및 차량부품 생산이 2.6% 줄어들면서 제조업의 경기 둔화를 부추겼다.

설비가동률도 전달의 78.5%에서 77.9%로 0.6%포인트 하락한 것으로 나타났다.

만약 무역전쟁이 장기화된다면 중국뿐 아니라 미국 경제에도 큰 충격이 불가피할 전망이다.

모건스탠리의 마이크 윌슨 수석전략가는 "중국 수입품에 대한 추가관세는 미국 기업리익에 역풍으로 작용할 것"이라면서 "만약 무역전쟁이 더 격화된다면 미국 경제가 침체에 접어들 수도 있다"고 경고했다.

뉴욕 년준에 따르면 앞으로 1년내 미국이 경기침체에 들어갈 가능성은 27.5%로, 2008년 금융위기 이후 10여년만에 가장 높다. 경기침체란 2분기 이상 련속으로 성장률이 마이너스에 머무는 것을 말한다.

연변일보 인터넷사업부/외신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10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10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내부자란 말에 1950만원어치 茅台酒 를 구매...... 알고보니 모두 가짜

내부자란 말에 1950만원어치 茅台酒 를 구매...... 알고보니 모두 가짜

중국을 대표하는 名酒라하면 ‘모태주’(茅台酒)가 떠오를 것이다. 그러나 최근 사업가 주씨는 1950만원이란 거액을 주고 모태주를 구매했지만 모두 가짜로 밝혀져 이슈로 되고 있다. 17일, 인민일보에 따르면 온주에서 시가 2000만원에 상당하는 가짜 모태주를 제조, 판

핸드폰이 뭐라고... 근무 중 교통경찰을 사망에 이르게까지...

핸드폰이 뭐라고... 근무 중 교통경찰을 사망에 이르게까지...

5월 22일, 절강성 항주시에서 교통사고를 처리하던 교통경찰이 지나가던 자동차에 치여 숨진 안타까운 사건이 발생했다. 당시 사고를 낸 자동차 운전사는 운전중 머리를 숙여 핸드폰을 놀다 이와 같은 비극을 일으킨 것으로 밝혀졌다. 항주시공안국여항구분국에서 발표

연길시 렬사릉원 ‘발전언덕’도로, 이달 말 림시개통

연길시 렬사릉원 ‘발전언덕’도로, 이달 말 림시개통

연길시 렬사릉원 ‘발전언덕’ 도로가 이달 말 림시로나마 드디어 개통된다. 지난 3월 20일부터 재시공에 들어간 연길시 ‘발전언덕’ 공사로 출퇴근 시간대면 연길시 공원로 부분적 구간은 교통체증이 매우 심각한 상황이다. 특히 오후 4시반 전까지는 차량통행이 비교적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19 All Rights Reserved.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