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정치 > 조선
  • 작게
  • 원본
  • 크게

제22차 평양봄철국제상품전람회 개막

[길림신문] | 발행시간: 2019.05.21일 11:02
제22차 평양봄철국제상품전람회가 20일 평양 3대혁명전시관에서 개막, 여러 나라와 지역의 450여개 회사들이 참가했다.

이날 오전에 진행된 개막식에서 조선 대외경제성 부상 오룡철이 연설을 발표했다. 그는 평양국제상품전람회는 이미 국가간의 친선관계, 경제협력과 기술교류발전을 추동하는 중요한 플래트홈으로 되였다면서 향후 조선은 자주, 평등, 호혜 등 원칙에 립각해 각국과의 관계를 적극적으로 발전시킬 것이라고 표시했다.

소개에 따르면 본기 전람회에서는 중국, 로씨야, 파키스탄, 뽈스까, 인도네시아 등 19개 나라의 회사들이 식품, 의약, 전자제품, 일용품, 건축재료 등 여러가지 종류들을 전시했다.

과거 전람회와 마찬가지로 중국기업은 여전히 중요한 참가측중 하나였다. 절강의 한 전기기계 제조기업의 책임자는 조선시장 전망이 좋다면서 이번 전람회에 참가하는 것은 앞당겨 조선에 와 고찰하고 협력파트너를 찾음으로써 향후 협력을 위해 준비를 하는 것이라고 표시했다.

평양국제상품전람회는 해마다 봄철과 가을철에 개최한다. 본기 봄철국제상품전람회는 24일까지 지속된다.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100%
10대 0%
20대 33%
30대 0%
40대 67%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취업센터 핸드폰 쏜다. 최대 100%할인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길림성, 한국 충청남도와 자매결연협정 체결

길림성, 한국 충청남도와 자매결연협정 체결

    길림성과 충청남도간 자매결연협정을 체결한 경준해 성장(오른쪽)과 량승조 도지사  21일, 길림성 당위 부서기이며 성장인 경준해는 한국 충청남도 도지사 량승조를 접견했다. 경준해와 량승조는 각기 쌍방을 대표하여 자매결연협정을 체결했다. 경준해는 성당위와

[독서만필]봉오동 게릴라 대장을 만나다

[독서만필]봉오동 게릴라 대장을 만나다

  김혁   [김혁의 독서만필] ― 《홍범도 장군》을 다시 읽으며 봉오동(凤梧桐), 오동나무에 봉황이 깃드는 마을이라는 그 곳에 여러번 다녀왔었다. 연길─도문 고속도로로 달려 장안턴넬과 소반령턴넬을 지나면 도문 리정표가 보인다. 이어 도문 나들목에서 왕청 방향의

습근평 “중국축구 꼭 세계로 나아갈 것”

습근평 “중국축구 꼭 세계로 나아갈 것”

8월 21일 오전, 습근평 총서기는 감숙성 고랑현 황하탄 생태이민구 부민신촌을 시찰했다. 마침 소학교 운동장에서 선생님의 가르침 아래 뽈을 차고 있던 아이들은 총서기를 보자마자 한달음에 달려와 또랑또랑한 목소리로 “할아버지 안녕하세요”를 높이 웨쳤다. 아이들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19 All Rights Reserved.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