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경제 > 경제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무역전쟁으로 베트남에 있는 중국경제특구 대박

[인터넷료녕신문] | 발행시간: 2019.06.03일 11:31



중미 무역전쟁이 격화되자 베트남에 있는 중국 소유의 경제무역합작구가 대박을 치고 있다고 향항의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가 3일 보도했다.

베트남에 있는 중국 소유의 경제무역합작구는 베트남 제조업센터인 하이퐁 린근에 위치해 있으며 중국의 심수시정부가 지분 100%를 소유하고 있다. 정식 이름은 중국-월남 경제무역합작구이다.

이 합작구에 지난해에만 중국의 21개 기업이 이 지역으로 공장을 옮겼다. 대부분이 전자업체다.

중국은 이 합작구를 일대일로의 일환으로 건설했다. 심수시정부가 이를 맡음에 따라 본 궤도에 올랐다.

중국은 2022년까지 2억 딸라를 추가로 투자해 일자리 3만개를 추가로 창출한다는 계획이다.

중국은 이곳을 저임금 로동이 아니라 하이테크 공장지대로 키우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봉제 신발 등 제조업이 아니라 하이테크 산업의 메카가 되겠다는 것이다. 합작구의 이미지 제고를 위해서이다.

중미 무역전쟁이 발발한 뒤 이곳에 공장을 세우고 싶어 하는 중국 기업들이 8배로 늘었다.

새롭게 이곳에 오려는 기업은 땅을 사서 건물을 지어야 한다. 기존의 공장건물은 이미 임대가 다 나갔기때문이다.

이들은 또 인프라 추가 건설에 나서고 있다. 인프라도 베트남 정부에 의존하지 않고 중국자본을 투입해 직접 건설하고 있다. 베트남 정부의 투자여력이 없기때문이다.

중국 기업들이 밀려오자 합작구의 땅값이 급상승하고 있다. 지난해만 해도 평당 임대료가 80딸라 정도였다. 지금은 90딸라를 넘어서고 있다.

연변일보 인터넷사업부/외신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64%
10대 0%
20대 0%
30대 27%
40대 36%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36%
10대 0%
20대 0%
30대 18%
40대 18%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중국공산당 제19기 중앙위원회 제4차 전체회의 베이징서 개최

중국공산당 제19기 중앙위원회 제4차 전체회의 베이징서 개최

(흑룡강신문=하얼빈)중국공산당 제19기 중앙위원회 제4차 전체회의가 2019년 10월 28일에서 31일까지 베이징에서 개최되었다. 시진핑(習近平) 중앙위원회 총서기가 회의에서 중요한 연설을 했다. /신화망 한국어판

습근평: 당중앙위원회 제19기 제4차 전원회의 정신을 깊이 있게 학습관철해 사회주의현대화 국제대도시의 관리 능력과 수준을 향상시켜야

습근평: 당중앙위원회 제19기 제4차 전원회의 정신을 깊이 있게 학습관철해 사회주의현대화 국제대도시의 관리 능력과 수준을 향상시켜야

(흑룡강신문=하얼빈)중공중앙 총서기, 국가주석, 중앙군사위원회 주석인 습근평은 최근 상해에서 고찰할 때 당중앙위원회 제19기 제4차 전원회의 정신을 깊이 있게 학습관철하고 안정적 발전의 총체적인 업무기조를 견지하며 새로운 발전리념을 전면적으로 관철하고 개

7개 숫자로 분석한 4중전회 공보

7개 숫자로 분석한 4중전회 공보

(흑룡강신문=하얼빈)10월 31일 중국 공산당 제19기 중앙위원회 제4차 전체회의(4중전회) 공보가 발표되었다. 중국 특색 사회주의 제도의 지속과 개선, 국가 거버넌스 시스템과 능력 현대화 추진 관련 몇 가지 중대한 문제 연구는 19기 4중전회의의 주요 주제다. 오천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19 All Rights Reserved.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