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사회 > 사회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녀성도 꼭 근력운동 해야 하는 리유

[길림신문] | 발행시간: 2019.06.11일 08:35
대부분의 녀성들은 다이어트 등을 할 때 유산소운동에만 전념을 한다. 걷고  뛰고  달리는 등의 유산소운동을 하면 심장박동수가 올라가고 더 많은 열량을 소모시킬 수 있다. 하지만 근력운동은 거의 거들떠보지 않는 경우가 많은데 대부분의 피트니스(健身) 전문가들은 “이야말로 큰 실수”라고 입을 모은다.

유산소운동을 하면 금세 열량 소모가 많아져 살이 빠지는 것 같은 느낌이 들지만 근력운동을 하지 않으면 지방을 태우는 등 운동효과를 놓칠 수가 있다는 것이다. 《야후닷컴》이 소개한 녀성도 근력운동을 반드시 해야 하는 리유를 알아본다.

1. 골밀도 증가

대부분 의사들은 근력운동을 뼈 손실을 막을 수 있는 최고의 방법으로 권장한다. 녀성이 나이가 들어감에 따라 매년 뼈의 량의 2%가 감소한다. 카나다 맥마스터대학교 연구팀에 따르면 1년 동안 근육강화운동을 한 결과 척추 뼈의 량이 9%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2. 행복감 향상

운동을 하면 자신감이 증강된다. 또한 근력운동은 기분을 조절하는 데 필수적인 역할을 하는 엔도르핀(内啡肽)을 꾸준하게 나오게 한다. 솟구쳐나오는 엔도르핀은 스트레스를 줄이고 행복감을 높이는 최고의 자연적인 방법중 하나다.

3. 지방 대신 근육 형성

아령이나 바벨(杠铃) 등을 드는 근력운동으로 근육이 생기면 체중을 감소하는 데 도움이 된다. 미국 펜실바니아 주립대학교 연구팀에 따르면 식이료법과 운동으로 21파운드(약 9.5키로그람)를 감량한 사람중 유산소운동만 한 사람들은 6파운드(약 2.7키로그람)의 근육이 감소된 반면, 근력운동을 한 사람들은 지방이 없어진 대신 근육이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근육이 3파운드(약 1.4키로그람) 늘어나면 매일 120카로리를 더 소모시킬 수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따라서 장기적인 안목에서 체중조절을 하려면 유산소운동과 함께 근력운동을 병행해 지방을 없애고 근육을 만들어야 한다.

4. 자세 개선

근력운동은 몸의 균형과 안정성을 향상시켜 좀더 나은 자세를 갖게 한다. 신체의 모든 근육이 더 강해지고 효률적이 되면 몸자세도 멋지게 된다. 유산소운동을 위주로 하돼 근력운동은 일주일에 두번 정도만 해도 이런 효과를 볼 수 있다.

5. 당뇨병, 심혈관 질환 예방에 도움

연구에 따르면 근력운동은 혈당을 조절함으로써 당뇨병을 막는 데 도움이 된다. 또한 정기적으로 근력운동을 하면 장기 주변의 과도한 지방을 없앰으로써 심혈관질환을 막는다.

관절을 둘러싸고 있는 근육을 강화하면 관절염으로 인해 생기는 경직과 통증을 줄일 수 있다. 또 배와 허리 근육을 강화하면 허리 통증 증상을 감소시킬 수 있다.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10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10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취업센터 핸드폰 쏜다. 최대 100%할인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박람회|백산시를 록색유기벨리∙삼림식약도시로 건설한다

박람회|백산시를 록색유기벨리∙삼림식약도시로 건설한다

8월23일, 제12회 중국-동북아박람회가 장춘국제회의전시센터에서 성황리에 개막되였다. 이날 오후, 중국록색식품협회와 백산시인민정부에서는 공동으로 장춘국제회의전시센터 대연회청에서 중국특색유기벨리.장백산삼림식약(食药)도시산업발전포럼 및 건설대상 조인식을

제12회 중국-동북아박람회 개막....개방형 동북아 경제권 추동에 공감

제12회 중국-동북아박람회 개막....개방형 동북아 경제권 추동에 공감

(흑룡강신문=하얼빈) '상호 신뢰와 협력 증진, 동북아의 아름다운 새 미래 개척'을 주제로 하는 제12회 중국-동북아박람회가 23일 장춘에서 개막했다. 개막식에서 중국은 동북아 나라들과 함께 자유무역협정을 논의하고 개방형 동북아경제권의 형성을 추동하려는 염원

연변조선족기업가협회 회장단 청도 방문

연변조선족기업가협회 회장단 청도 방문

(흑룡강신문=하얼빈) 박영만 기자= 청도지역 조선족기업가와 친목을 다지고 교류와 합작을 추진하기 위해 연변자치주 기업가 대표단이 지난 19일부터 20일까지 이틀간 청도를 방문했다. 이번 청도방문에 연변에서는 리성 회장을 포함하여 전규상 초대회장, 허덕환 2대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19 All Rights Reserved.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