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사회 > 민생/민원
  • 작게
  • 원본
  • 크게

공상부문 등 다섯 갈래신고전화 ‘12315’로 통합

[연변일보] | 발행시간: 2019.06.12일 09:21



주시장감독관리국에 따르면 10일부터 공상(12315), 질량감독(12365), 식품약품감독(12331), 물가(12358), 지식재산권(12330) 등 다섯 갈래의 신고열선 전화를 새로 12315열선플랫폼으로 통합하게 된다.

국가시장감독관리총국의 ‘12315행정집법체계를 통합, 건설해 시장감독관리집법에 보다 잘 봉사할 데 대한 의견’과 성시장감독관리청의 사업요구를 시달하고 우리 주 경제 발전에 보다 나은 봉사를 제공하며 통일적이고 규범적이며 고능률적인 12315행정집법 시스템을 구축하고저 일전 주시장감독관리국에서는 공상 등 부문의 다섯 갈래 신고열선전화를 12315열선플랫폼으로 통합했다. 이로써 ‘한개 번호를 대외에 공개하고 여러 번호를 통합하며 집중적으로 접수하고 각급에서 담당하며 부문에서 직책에 의해 처리’해 소비자들이 권익을 수호하는 데 편리하고 빠르며 고능률적인 봉사를 제공하게 된다. 10일부터 소비자들은 시장감독관리분야의 위법행위를 발견하면‘12315’ 전국통일 열선전화를 통해 신고할 수 있다.

강화 기자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10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10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재일본조선족기업인 허영수, 창업성공일화와 경영노하우 첫 공개

재일본조선족기업인 허영수, 창업성공일화와 경영노하우 첫 공개

재일본조선족기업인 주식회사JPM 허영수사장 강연회 개최 (흑룡강신문=하얼빈) 6월 22일 연변대학일본학우회(회장 장경호)와 조선족연구학회(회장 정형규)가 연변이 낳은 자랑스러운 재일본조선족 글로벌 기업가인 주식회사JPM(Japan Power Media)의 허영수대표(사장)

“좋은 일 많이 하니 나에게도 좋은 일 생기오”

“좋은 일 많이 하니 나에게도 좋은 일 생기오”

“당신의 덕분에 나 살아났소!” 6월 13일, 연길시 하남가두 신광사회구역에서 살고 있는 80세의 신복순할머니가 민정 주임 박순애를 꼭 껴안고 감격의 눈물을 흘렸다. 신복순할머니와 박순애. 한달전, 신광사회구역의 전임 로인협회 회장이였던 신복순할머니가 활동실에

"미국과 전쟁 바라지 않지만 침범시 정면대응"

"미국과 전쟁 바라지 않지만 침범시 정면대응"

로하니 이란 대통령 밝혀 하산 로하니 이란 대통령은 25일(현지시간) 미국과의 전쟁을 바라지 않는다면서도 미국이 이란의 령공이나 령해를 다시 침범한다면 정면 대응하겠다고 밝혔다.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말살'을 거론한 가운데 량국 간 갈등이 정점으로 치닫는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19 All Rights Reserved.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