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경제 > 경제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中, 5G 통신 서비스 영업 허가…화웨이 “중국이 세계 5G 선도할 것!”

[흑룡강신문] | 발행시간: 2019.06.12일 10:15
  (흑룡강신문=하얼빈) 중국 공업정보화부(工業和信息化部)가 6일 오전 ‘5세대(5G) 이동통신 서비스’ 영업 허가증을 발급함으로써 중국은 정식으로 5G 시대에 진입했다. 중국 대표 통신장비 업체 화웨이는 선두기술인 엔드투엔드(端到端•End-to-End)를 통해 중국이 세계 5G를 이끌도록 전폭 지지할 것을 밝혔다.



  화웨이는 2009년부터 5G 연구에 착수해 5G 기술 및 제품 개발에 지금까지 약 20억 달러를 투자했다. 현재 반도체 칩, 제품 및 시스템 네트워크 구축 등 전방위에서 5G 기술의 선두를 달리고 있으며, 전 세계 유일하게 엔드투엔드를 제공하는 통신기업이다.

  또한 화웨이는 5G 국제 상용에서도 앞서고 있다. 2018년 2월 ‘모바일 월드 콩그레스(MWC, Mobile World Congress)’ 기간 중 화웨이는 세계 최초 5G 통화에 성공하며 세계 최초 5G 단말기(終端)를 출시했다. 현재 화웨이는 세계 30여 개국에서 46개의 5G 상용 계약을 체결하였고 5G 기지국(基站) 장비 출하량이 10만 개를 넘어서며 세계 시장 점유율 1위를 달리고 있다.

  화웨이는 이미 중국의 5G 상용 준비를 모두 마쳤다.



  ※엔드투엔드(端到端•End-to-End): 망의 종단에서 교환점을 거쳐 수단까지 전체의 신호를 형성하여 필요한 접속 정보를 송•수 양단에서 직접 교환하는 방식.

/인민망 한국어판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재일본조선족기업인 허영수, 창업성공일화와 경영노하우 첫 공개

재일본조선족기업인 허영수, 창업성공일화와 경영노하우 첫 공개

재일본조선족기업인 주식회사JPM 허영수사장 강연회 개최 (흑룡강신문=하얼빈) 6월 22일 연변대학일본학우회(회장 장경호)와 조선족연구학회(회장 정형규)가 연변이 낳은 자랑스러운 재일본조선족 글로벌 기업가인 주식회사JPM(Japan Power Media)의 허영수대표(사장)

“좋은 일 많이 하니 나에게도 좋은 일 생기오”

“좋은 일 많이 하니 나에게도 좋은 일 생기오”

“당신의 덕분에 나 살아났소!” 6월 13일, 연길시 하남가두 신광사회구역에서 살고 있는 80세의 신복순할머니가 민정 주임 박순애를 꼭 껴안고 감격의 눈물을 흘렸다. 신복순할머니와 박순애. 한달전, 신광사회구역의 전임 로인협회 회장이였던 신복순할머니가 활동실에

"미국과 전쟁 바라지 않지만 침범시 정면대응"

"미국과 전쟁 바라지 않지만 침범시 정면대응"

로하니 이란 대통령 밝혀 하산 로하니 이란 대통령은 25일(현지시간) 미국과의 전쟁을 바라지 않는다면서도 미국이 이란의 령공이나 령해를 다시 침범한다면 정면 대응하겠다고 밝혔다.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말살'을 거론한 가운데 량국 간 갈등이 정점으로 치닫는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19 All Rights Reserved.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