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정치 > 조선
  • 작게
  • 원본
  • 크게

김정은 들렀던 베트남 동당 기차역 관광지로 지정

[흑룡강신문] | 발행시간: 2019.07.12일 09:21
  (흑룡강신문=하얼빈) 김정은 조선 국무위원장이 올해 초 조미 2차 정상회담을 위해 베트남 하노이를 방문하면서 경유했던 베트남 북부 랑선성 동당 기차역이 관광지로 지정됐다고 연합뉴스가 전했다.

  베트남 국영 매체인 베트남뉴스는 10일 랑선성 인민위원회가 지난 8일 동당역을 관광지로 지정, 발표했다고 전했다.

  베트남뉴스는 이 기차역이 역사·문화적 가치 덕분에 관광지로서 큰 잠재력이 있다고 평가했다.

  그러면서 지난 2월 말 조미 2차 정상회담과 베트남 공식 방문을 위해 베트남을 찾은 김 위원장을 환영, 환송한 곳이라고 보도했다.

  중국 접경지역인 랑선성 동당역은 기차를 타고 중국 광시(广西)장족자치구 핑샹(凭祥)역에서 출발해 베트남으로 입국하면 만나는 첫 기차역이다.



  동당역에서 떠나는 김정은 조선 국무위원장

  김 위원장은 지난 2월 26일 전용열차를 타고 이 역에 도착한 뒤 국도 1호선을 이용, 전용차로 하노이로 향했다.

  김 위원장은 또 조미 2차 정상회담에 이어 국빈급 베트남 방문 일정을 마치고 3월 2일 다시 동당역에 들러 전용열차를 타고 귀국길에 올랐다.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75%
10대 0%
20대 0%
30대 63%
40대 13%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25%
10대 0%
20대 0%
30대 13%
40대 0%
50대 0%
60대 13%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윤필립칼럼 47] 인생 너무 어렵게 살지 마세요.

[윤필립칼럼 47] 인생 너무 어렵게 살지 마세요.

한비야, 이 여인, 쉰이 내일모레인 나를 핏덩이라고 했다. 그러면서 자기 인생은 축구 경기로 치면 후반전에 들어와 몇 분밖에 지나지 않았단다. 후반전에서 남은 시간도 엄청 많고, 이후 연장전, 패널티킥 승부까지 남았다고 말하며 웃었다. 열정과 꿈, 환희, 도전, 약

중국 조선족교육 포럼, 민족교육의 진로와 발전 모색

중국 조선족교육 포럼, 민족교육의 진로와 발전 모색

—2019년 중국 조선족교육 포럼: ’새로운 시대 중국 조선족교육의 발전과 전망’ 연변대학서 거행 포럼 참가자들 ‘새로운 시대 중국 조선족교육의 발전과 전망’을 주제로 한 2019년 중국 조선족교육포럼이 12월 6일 연변대학에서 거행되였다. 연변대학 민족연구원과 동북

화웨이, 미국 연방통신위원회 정식으로 기소

화웨이, 미국 연방통신위원회 정식으로 기소

중국 통신장비업체인 화웨이(华为)가 미국연방통신위원회(FCC)를 미국 법원에 정식으로 기소했다. 5일 펑파이신문(澎湃新闻)에 따르면 화웨이는 FCC가 미국 헌법과 행정소송법을 위반했다며 항소법원에 이같이 기소했다. 지난 22일 FCC는 국가 안보 위협을 이유로 미국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19 All Rights Reserved.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