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사회 > 사건/사고
  • 작게
  • 원본
  • 크게

중국서 '가짜 한국인 의사' 동원 불법 미용시술 조직 붙잡혀

[인터넷료녕신문] | 발행시간: 2019.07.15일 12:43



중국에서 가짜 한국인 의사를 동원해 불법 미용시술을 해오던 범죄조직이 경찰에 붙잡혔다.

15일, 신화넷은 중국 산서성 태원시 공안국이 최근 산서성과 천진, 청해 등 곳을 돌면서 미용 고객에게 가짜 보톡스 등을 시술한 범죄조직을 검거했다고 보도했다.

산서성 공안청은 지난해 9월초 한국인 윤모가 태원의 최고급 호텔을 자주 드나들면서 미용시술을 한다는 정보를 입수하고 추적한 끝에 관련 조직까지 체포하는데 성공했다.

이 조직은 중국인들이 한국 성형 기술을 선호한다는 점을 리용해 위챗을 통해 은밀히 미용시술 광고를 했다. 이들은 비전문가인 한국인 윤모를 고용해 의사로 둔갑, 보톡스 등 불법 미용 주사액 300여원 짜리를 최대 1만원에 시술하다가 적발됐다.

윤모는 서울의 모 미용실에서 안마와 청소 등의 일을 해왔으며 의료미용 자격이 없는 것으로 드러났다고 매체는 전했다.

이들은 최고급 호텔을 범행 장소로 골라 시간과 장소를 예약해 시술하고 호텔을 옮겨가면서 단속을 피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런 불법 시술로 피해자들은 최대 10만원을 지불하고도 코가 일그러지고 안면이 썩는 등 심각한 부작용으로 고통을 받는 것으로 확인됐다.

종합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82%
10대 0%
20대 5%
30대 27%
40대 32%
50대 18%
60대 0%
70대 0%
여성 18%
10대 0%
20대 0%
30대 9%
40대 5%
50대 0%
60대 5%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중국공산당 제19기 중앙위원회 제4차 전체회의 베이징서 개최

중국공산당 제19기 중앙위원회 제4차 전체회의 베이징서 개최

(흑룡강신문=하얼빈)중국공산당 제19기 중앙위원회 제4차 전체회의가 2019년 10월 28일에서 31일까지 베이징에서 개최되었다. 시진핑(習近平) 중앙위원회 총서기가 회의에서 중요한 연설을 했다. /신화망 한국어판

습근평: 당중앙위원회 제19기 제4차 전원회의 정신을 깊이 있게 학습관철해 사회주의현대화 국제대도시의 관리 능력과 수준을 향상시켜야

습근평: 당중앙위원회 제19기 제4차 전원회의 정신을 깊이 있게 학습관철해 사회주의현대화 국제대도시의 관리 능력과 수준을 향상시켜야

(흑룡강신문=하얼빈)중공중앙 총서기, 국가주석, 중앙군사위원회 주석인 습근평은 최근 상해에서 고찰할 때 당중앙위원회 제19기 제4차 전원회의 정신을 깊이 있게 학습관철하고 안정적 발전의 총체적인 업무기조를 견지하며 새로운 발전리념을 전면적으로 관철하고 개

7개 숫자로 분석한 4중전회 공보

7개 숫자로 분석한 4중전회 공보

(흑룡강신문=하얼빈)10월 31일 중국 공산당 제19기 중앙위원회 제4차 전체회의(4중전회) 공보가 발표되었다. 중국 특색 사회주의 제도의 지속과 개선, 국가 거버넌스 시스템과 능력 현대화 추진 관련 몇 가지 중대한 문제 연구는 19기 4중전회의의 주요 주제다. 오천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19 All Rights Reserved.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