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정치 > 국제시사
  • 작게
  • 원본
  • 크게

국제여론: 중국이 반격조치를 취하는 것은 미국의 무역 횡포에 대한 필연적 반응이라고

[중국조선어방송넷] | 발행시간: 2019.08.26일 00:00
미국이 최근, 약 3천억딸라 어치의 중국수입 상품에 대해 10%관세를 추가징수한다고 공식선포한후 중국은 23일, 미국에 반격조치를 취하였다.

그러자 미국은 24일 또, 약 5천5백억딸라의 중국산 수입품에 한해 관세세률을 추가할것이라고 재차 위협해 나섰다. 이에 중국은 단호한 반대립장을 보였다.

해외 전문가와 국제여론은, 중국이 반격조치를 취하는 것은 미국의 무역 횡포에 대한 필연적인 반응이라고 인정하였다.

미국 중미연구센터 유명 학자 술라부-굽타는, 중국이 반격조치를 취하는것은 예상 외 일이 아니라며 중국의 반격조치는, 무역담판은 마땅히 주권평등을 전제로 이뤄져야 한다는 도리를 깨우쳐주고 있다고 표하였다. 그러면서 중국은 관세조치를 일방적으로 포기하는 것으로 공평한 경쟁환경을 쟁취하지 않을것이라고 인정하였다.

인도 경제학자이며 인도 발전도상국 연구와 정보시스템 기구 고문인 바타차지는, 중국은 시종 “협력하면 쌍방이 모두 리로운”원칙을 지켜왔고 반격은 미국의 폭압에 어쩔수 없이 취한 조치라며 고집만 부리며 관세를 추가징수하지 말것을 미국에 촉구하였다.

미국은 중국수출 상품에 대해 관세를 추가징수함과 동시에 “미국기업이 중국을 떠나도록 요구할것이라”고 공공연히 선언하였다. 이 같은 거동은 시장의 혼란을 조성하였고 미국사회 각계의 강렬한 불만도 야기시켰다.

미국 소비자기술협회 주석이며 수석 집행관인 게리-샤페로는, 추가된 관세는 미국인에게서 받아야 할 세금부분이라며 이런 잘못된 무역정책이 가져다줄 재정부담은 결국 미국 가정과 기업, 사회가 안게 될것이라고 표하였다.

미국 “뉴욕타임스지”는, 비록 트럼프가 미국기업이 중국을 떠날것을 명령하였지만 이는 실행이 어려운 일이라고 표하였다. 미국과 중국은 끈끈한 상업관계를 맺고 있기에 이런 관계를 끊어놓는 것은 혼란을 조성하게 되고 세계경제를 파괴할수도 있다고 표하였다.

7개국집단 정상회의에 참가한 유럽리사회 투스크 주석은 24일, 무역전은 반드시 멈춰야 한다며 관세를 정치적 수단으로 삼는 미국정부에 경고하였다.

케니아 국제문제 전문가 에드헤레-카벤스는, 협력하면 쌍방에 모두 유리하고 그렇지 않으면 서로 손해보게 된다며 협상과 대화를 통해 의견상이를 해결하는 것은 중국정부의 일관된 태도이고 미국도 보다 건설적인 역할을 해야 한다고 표하였다. 그러면서 세계는, 중국과 미국이 립장차이를 좁히는 정확한 궤도에로 복귀하길 바란다고 표하였다.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연변후사모, 국경절 날 화피창렬사릉원 찾아

연변후사모, 국경절 날 화피창렬사릉원 찾아

국경절 날, 연변후사모(延边科学关爱后代协会를 후사모라 략칭, 회장 김태국)에서는 장학금 획득자 학생 대표들을 포함한 후사모 성원들은 길림시 화피창렬사릉원을 찾아 혁명렬사들을 추모했다.   10월 1일, 학생대표와 후사모 성원들은 원 동북인민해방군 독립 6사(

로전사들 ‘연변백명렬사사적관’ 참관

로전사들 ‘연변백명렬사사적관’ 참관

9월 29일, 연길시 로전사 20여명은 연변미술관에서 전시된‘연변백명렬사사적관'을 참관하였다. 그들은 동행한 자원봉사자들과 함께 당기 앞에서 장엄하게 선서하였다. 백발이 성성한 로전사들은 렬사들의 사적을 들으며 피 흘리며 싸우던 그제날의 추억에 잠겨 눈시울

성당위 서기 중청년 간부 양성사업 중시

성당위 서기 중청년 간부 양성사업 중시

  10월 14일, 성당위 당학교는 습근평 새시대 중국특색 사회주의사상 중청년간부 강습반 개강식을 가졌다. 성당위 서기 파음조로가 참석하여 반급 동원과 특별지도를 했다. 그는 다음과 같이 강조했다. 습근평 새시대 중국특색 사회주의사상과 습근평 총서기가 중화인민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19 All Rights Reserved.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