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경제 > 여행
  • 작게
  • 원본
  • 크게

신강 농목민들 관광업에 의거해 소득증대의 길로 나아가

[인터넷료녕신문] | 발행시간: 2019.08.29일 09:08



신강 홀고스관광집산지에서 직원들이 헬기탑승 관광객을 위해 리륙준비를 하고있다. 신강관광이 황금기에 들어서면서 날따라 많은 현지 농목민들은 관광업에 의거해 소득증대의 길로 나아가고있다. 올 상반기 신강은 관광숙박음식, 관광기념품개발, 향촌관관 등 경로를 통해 3만 2000여명의 일자리를 창출하여 전년목표의 80%를 완수했다. 신화사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100%
10대 0%
20대 0%
30대 50%
40대 25%
50대 0%
60대 0%
70대 25%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전국정협 13기 4차회의 보도발표회 3월 3일 개최

전국정협 13기 4차회의 보도발표회 3월 3일 개최

"전국정협" 위챗 공중계정에 발표한 소식에 의하면 전국정협 13기 4차회의 보도발표회가 오는 3월 3일(수요일) 15시에 진행되며 곽위민(郭衛民) 대회 보도대변인이 내외 언론사를 상대로 이번 대회 관련 상황을 소개하고 기자들의 질문에 대답하게 된다. 코로나19 방역

종남산 “올 6월까지 中 백신 접종률 40% 달할 것”

종남산 “올 6월까지 中 백신 접종률 40% 달할 것”

종남산 중국공정원 원사가 오는 6월까지 중국 국민 10명 중 4명이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완료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2일 중국청년망(中国青年网)은 1일 청화대와 브루킹스 연구소가 공동 개최한 ‘중미 코로나19 방역 및 치료 협력’ 포럼에서 종남산 중국공정원 원사 겸

중국 원조 코로나19 백신 필리핀 수도 마닐라 빌라모어공군기지에 도착

중국 원조 코로나19 백신 필리핀 수도 마닐라 빌라모어공군기지에 도착

28일 필리핀 수도 마닐라 빌라모어공군기지에서 관계인원들이 중국 원조 코로나19 백신을 하역하고 있다. 필리핀 두테르테 대통령과 필리핀 주재 중국대사 황계련이 비행자에 나가 중국 지원 백신을 영접했다. /신화사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1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