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정치 > 국제시사
  • 작게
  • 원본
  • 크게

아마존 피해 면적 ‘축구장 420만개’

[인터넷료녕신문] | 발행시간: 2019.09.10일 09:59



아마존 열대우림에서 발생한 산불.

8월 한달 동안 이어진 아마존 열대우림 산불로 축구경기장 420만개 크기의 열대우림이 불에 탄 것으로 확인됐다.

3일 브라질 국립우주연구소(INPE)의 보고서에 따르면 8월 중에만 2만 9944평방킬로메터의 아마존 열대우림이 불에 탔다. 지난해 8월의 6048평방킬로메터보다 5배에 가까우며 지난 2010년 8월(4만 3187평방킬로메터) 이후 9년 만에 가장 큰 규모이다.

8월에 발생한 산불은 3만 901건이였다. 지난해 8월의 1만 421건에 비하면 약 3배에 달하고 2010년 8월의 4만 5018건 이후 9년 만에 가장 큰 규모이다. INPE의 관측이 공식적으로 시작된 1998년 이래 8월 평균치인 2만 5000건 보다도 20% 이상 많고 8월을 기준으로 산불 건수가 2만 5000건을 넘은 것은 2011년 이후 올해가 처음이다.

한편 브라질 대통령 자이르 보우소나루는 이달 하순 미국 뉴욕에서 개최되는 유엔총회에 참가해 아마존 열대우림에 관해 이야기하고 관련 행사에도 참가할 것이라고 말했다.

외신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10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10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민중들의 '채소 바구니' 사수에 나선 서장

민중들의 '채소 바구니' 사수에 나선 서장

(흑룡강신문=할빈) 2월20일, 서장자치구 라싸시 곡수현 남무향 강촌의 마을 주민들이 대형 비닐하우스 안에서 채소를 따고 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상황을 맞아 채소 공급의 안정을 보장하기 위해 최근 서장자치구는 현지 채소류 출하를 대대적으로 추진했다

감염병 반격 일선서 엄격하게 시행 중인 '안전 보장'

감염병 반격 일선서 엄격하게 시행 중인 '안전 보장'

(흑룡강신문=할빈) 2월20일, 2명의 의료진이 표준 매뉴얼에 따라 병동에 들어갈 동료의 방호복 착용을 돕고 있다. 무한에서 감염병 반격을 지원하고 있는 청도대학부속병원 의료진은 의료진 감염을 피하기 위해 의료진 생활 실태를 고려한 위생 관리 표준 매뉴얼을 바

방역 돕는 환경미화 로봇

방역 돕는 환경미화 로봇

(흑룡강신문=할빈) 2월19일, 장사 천신구 스마트 환경미화시범구에서 직원이 환경미화 청소 소독 로봇에 소독액을 넣고 있다. 장사 천신구 스마트 환경미화시범구가 커뮤니티 도로가 협소하고 대형 소독장비가 진입할 수 없는 등의 문제를 해결하는 환경미화 청소 소독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0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