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연예 > 연예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대형 음악무용서사시《활짝 핀 진달래》 첫 공연 펼쳐

[인터넷료녕신문] | 발행시간: 2019.09.11일 09:35



10일 저녁, 새중국 창건 70돐을 경축하는 헌례작품 대형 음악무용서사시 《활짝 핀 진달래》가 룡정시 해란강극장에서 첫 공연을 펼쳤다.

성당위 상무위원이며 주당위 서기인 강치영, 주당위 상무위원이며 선전부 부장인 김기덕, 주당위 상무위원이며 주당위 비서장인 강호권, 주당위

상무위원이며 조직부 부장인 왕설봉, 주인대 상무위원회 부주임 위아리, 주정협 부주석이며 룡정시당위 서기인 안명식이 행사에 참가했다.

중앙통전부 전임 부부장이며 국가민족사무위원회 전임 주임인 리덕수, 주인대 상무위원회 전임 주임인 오장숙이 이날 행사에

참가했다.

음악무용서사시 《활짝 핀 진달래》는 전기적인 색채를 지닌 장백산 청년과 천지아가씨의 사랑이야기를 주선으로 하고 신기하고 아름다운 장백산을

배경으로 하여 근면하고 용감하며 선량한 중국조선족 형상을 구축하였고 중국공산당의 령도하에 연변 여러 민족 인민이 새시대로 나아가는 모습을

노래했다.

서막인 를 시작으로 해당 공연은 , , , 및 결말부분으로 나눠 펼쳐졌다. 아름다운 음악과 특색 있는 조선족무용으로 진달래, 렬사비,

장백산, 천지 등 선명한 지역특색과 군민이 단결하여 홍수를 이겨내고 춤과 노래로 대수확을 경축하는 등 장면을 생동히 재현함으로써 당의

민족정책하에 중국 조선족과 여러 민족 인민들이 개혁개방의 행복한 생활을 누리고 새시대를 맞이하는 신심과 결심을 표현했다.

새중국 성립 70돐을 경축하기 위해 주당위 선전부는 문예공연, 전람전시, 주제창작, 열독강습 등 4가지 형태의 42개의 계렬활동을 조직, 전개하게 된다. 처음으로 선보이는 원작 대형 음악무용서사시 '활짝 핀 진달래'는 계렬활동의 중요한 항목으로 조선족문화를 전파하고 명절기간 군중문화생활을 활발히 하였다.

또한 국경절 전에 종합예술야회, 전문음악회, 군중성적인 문예합동공연 등 여러가지 활동을 전개하여 군중들의 문화수요를 만족시키고 성대하고 열렬한 국경분위기를 구축하게 된다.

연변일보 류서연 기자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5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5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50%
10대 0%
20대 0%
30대 5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취업센터 핸드폰 쏜다. 최대 100%할인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습근평 하남성 시찰: 새시대 중원에서 한층 더 아름다운 장을 수놓아야

습근평 하남성 시찰: 새시대 중원에서 한층 더 아름다운 장을 수놓아야

중공중앙 총서기이며 국가주석이며 중앙군사위원회 주석인 습근평이 일전에 하남성을 시찰했다. 시찰 기간 습근평은 당중앙의 결책포치를 참답게 관철 실시하고 안정 속에서 발전을 모색하는 총적 기조를 견지하며 새 발전리념을 견지해야 한다고 요구했다. 성장을 안정

중국 하얼빈, 제2회 건강노년체육축제 개막…“노인 삶의 질 높인다”

중국 하얼빈, 제2회 건강노년체육축제 개막…“노인 삶의 질 높인다”

(흑룡강신문=하얼빈) 하얼빈(哈尔滨)시 제2회 건강노년체육축제가 지난달 29일 중국 헤이룽장(黑龙江)성 빙상기지 배드민턴관에서 개최됐다. 첫 경기로는 제기차기가 실시됐고 하얼빈시 30개 팀, 500여 명의 선수가 참가했다. 참가자들 가운데 가장 나이가 많은 사람은

성도지하철 ‘류동박물관’ 주제렬차 개통

성도지하철 ‘류동박물관’ 주제렬차 개통

(흑룡강신문=하얼빈)9월 18일 찍은 ‘류동박물관’ 주제렬차 내경이다. 이날 성도궤도교통그룹, 사천건천박물관, 중차그룹 성도회사 등 단위에서 공동으로 제조한 ‘류동박물관’ 주제렬차가 성도 지하철7호선(순환선)에서 정식으로 개통되였다. 료해에 따르면 주최측은 30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19 All Rights Reserved.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