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사회 > 사회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3시간 주차에 ''3230원''... 누리꾼 ''칭찬해''

[인터넷료녕신문] | 발행시간: 2019.09.11일 09:58



광동성 선전(广东深圳)의 한 운전자가 3시간 주차에 무려 3230위안(54만 원)을 납부했다. 이에 대해 누리꾼들은 "잘했다", "관리는 이렇게 해야 한다"면서 칭찬을 아끼지 않고 있다. 어찌된 일 일까? 사실 이 운전자가 주차한 곳은 주차장이 아닌 녹지였던 것이다.

10일 CCTV뉴스 보도에 따르면, 선전 롱강구(龙岗区)에서 한 운전자가 자신의 자동차를 녹지 잔디밭 위에 주차했는데 때마침 이곳을 순찰 중이던 도시관리원에게 발견됐다.

도시관리원은 자동차의 네바퀴가 완전히 녹지에 올라가 있는데다 운전자의 그림자도 찾지 못하게 되자 곧바로 사진을 찍어 증거로 남기고 벌금 고지서를 발급했는데, 금액이 무려 3230위안이나 됐던 것이다.

선전시의 녹화 관리조례 규정에 의하면, 공공녹지에 자동차를 주차할 경우 점유 면적이거나 녹지파괴 면적에 따라 평방미터당 500(8만 3000원)~2000위안(33만 원)의 벌금을 물리도록 돼있다. 해당 차량이 점거한 면적을 확인해보니 6.46평방미터로, 평방미터당 500위안씩 총 3230위안의 벌금이 발생하게 된 것이다.

사후 이 운전자는 자신의 잘못을 인정하고 곧바로 거액의 '주차요금'을 납부한 것으로 전해졌다.

윤가영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92%
10대 8%
20대 0%
30대 50%
40대 33%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8%
10대 0%
20대 0%
30대 8%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청도대학 부속병원 최창성 조선족 의사가 무한 일선에서 보내온 근무 일지 2020년 2월 11일 화요일. 흐림 (흑룡강신문=청도) 무한에 도착한지 이틀째인테 날씨가 흐리고 추위가 느껴온다. 호텔 창밖을 보니 스산한 거리에는 사람들의 종적을 찾아볼 수가 없다. 드문드
1/3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한국 코로나19 확진자 52명 추가, 총 156명

한국 코로나19 확진자 52명 추가, 총 156명

신규환자 중 대구·경북 41명…신천지 관련 39명·대남병원 1명 확진 진단검사 누적인원 1만 4천명↑…2천707명 검사 진행 중 (흑룡강신문=할빈) 21일 오전 한국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환자가 52명 추가 발생했다. 이로써 한국내 확진자는 156명으로

일본 크루즈선 코로나 감염 13명 또 확인…총 634명

일본 크루즈선 코로나 감염 13명 또 확인…총 634명

(흑룡강신문=할빈) 마스조에 요이치 일본 전 후생노동상은 추열 CGTN 앵커와의 인터뷰에서 일본 각지에서 이미 80명이 넘는 코로나19 환자가 나타났는데, 이는 사태가 매우 심각함을 의미한다며 일본정부는 마땅히 보다 신속한 조치를 취해 전염병의 전파를 통제해야

연변주의료팀 호북지원 원정의식 거행

연변주의료팀 호북지원 원정의식 거행

(흑룡강신문=연길) 21일, 연변주의료팀 호북지원 원정의식이연변주정무중심에서 거행되였다. 출정한 연변주 호북지원의료팀은 도합 25명으로서 의료팀은 출정통지를 받은 2시간내에 건립된 것으로 알려졌다. 원정의식에서 전체 의료팀은집단선서를 하는 가운데 의무일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0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