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사회 > 사회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3시간 주차에 ''3230원''... 누리꾼 ''칭찬해''

[인터넷료녕신문] | 발행시간: 2019.09.11일 09:58



광동성 선전(广东深圳)의 한 운전자가 3시간 주차에 무려 3230위안(54만 원)을 납부했다. 이에 대해 누리꾼들은 "잘했다", "관리는 이렇게 해야 한다"면서 칭찬을 아끼지 않고 있다. 어찌된 일 일까? 사실 이 운전자가 주차한 곳은 주차장이 아닌 녹지였던 것이다.

10일 CCTV뉴스 보도에 따르면, 선전 롱강구(龙岗区)에서 한 운전자가 자신의 자동차를 녹지 잔디밭 위에 주차했는데 때마침 이곳을 순찰 중이던 도시관리원에게 발견됐다.

도시관리원은 자동차의 네바퀴가 완전히 녹지에 올라가 있는데다 운전자의 그림자도 찾지 못하게 되자 곧바로 사진을 찍어 증거로 남기고 벌금 고지서를 발급했는데, 금액이 무려 3230위안이나 됐던 것이다.

선전시의 녹화 관리조례 규정에 의하면, 공공녹지에 자동차를 주차할 경우 점유 면적이거나 녹지파괴 면적에 따라 평방미터당 500(8만 3000원)~2000위안(33만 원)의 벌금을 물리도록 돼있다. 해당 차량이 점거한 면적을 확인해보니 6.46평방미터로, 평방미터당 500위안씩 총 3230위안의 벌금이 발생하게 된 것이다.

사후 이 운전자는 자신의 잘못을 인정하고 곧바로 거액의 '주차요금'을 납부한 것으로 전해졌다.

윤가영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92%
10대 8%
20대 0%
30대 50%
40대 33%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8%
10대 0%
20대 0%
30대 8%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취업센터 핸드폰 쏜다. 최대 100%할인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습근평 하남성 시찰: 새시대 중원에서 한층 더 아름다운 장을 수놓아야

습근평 하남성 시찰: 새시대 중원에서 한층 더 아름다운 장을 수놓아야

중공중앙 총서기이며 국가주석이며 중앙군사위원회 주석인 습근평이 일전에 하남성을 시찰했다. 시찰 기간 습근평은 당중앙의 결책포치를 참답게 관철 실시하고 안정 속에서 발전을 모색하는 총적 기조를 견지하며 새 발전리념을 견지해야 한다고 요구했다. 성장을 안정

중국 하얼빈, 제2회 건강노년체육축제 개막…“노인 삶의 질 높인다”

중국 하얼빈, 제2회 건강노년체육축제 개막…“노인 삶의 질 높인다”

(흑룡강신문=하얼빈) 하얼빈(哈尔滨)시 제2회 건강노년체육축제가 지난달 29일 중국 헤이룽장(黑龙江)성 빙상기지 배드민턴관에서 개최됐다. 첫 경기로는 제기차기가 실시됐고 하얼빈시 30개 팀, 500여 명의 선수가 참가했다. 참가자들 가운데 가장 나이가 많은 사람은

성도지하철 ‘류동박물관’ 주제렬차 개통

성도지하철 ‘류동박물관’ 주제렬차 개통

(흑룡강신문=하얼빈)9월 18일 찍은 ‘류동박물관’ 주제렬차 내경이다. 이날 성도궤도교통그룹, 사천건천박물관, 중차그룹 성도회사 등 단위에서 공동으로 제조한 ‘류동박물관’ 주제렬차가 성도 지하철7호선(순환선)에서 정식으로 개통되였다. 료해에 따르면 주최측은 30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19 All Rights Reserved.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