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문화/생활 > 문화생활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장춘 ‘한국주간’ 행사 10월 19일-20일 개최

[길림신문] | 발행시간: 2019.09.11일 11:25
2019년 장춘‘한국주간’행사가 오는 10월 19일-20일 장춘에서 개최된다. 이번 ‘한국 주간’행사는 주심양한국총령사관, 장춘시인민정부 외사판공실과 한국 재외동포재단이 공동 주최하고 중국 장춘한인(상)회와 장춘대한체육회가 주관하며 동북3성한국인련합회, 금호타이어, 용수산(龙秀山)료식회사가 협찬한다.

2019년 장춘‘한국주간’행사는‘중한 민간 문화와 스포츠 교류를 통해 중한간 우정을 돈독히 한다'에 취지를 두고 중한 문화공연, 한국 음식 문화 체험, 중한 탁구 친선경기 등 3개 내용으로 진행된다.

9월 9일 오전, 단화욱(段华旭) 외사판공실 부주임의 위탁을 받고 아시아사무처와 리(이)룡득 중국 장춘 한인(상)회 회장 등 4명이 장춘시 외사판공실 청사에 모여‘한국주간’행사 구체 방안을 론의, 주요 행사 일정을 확정했다.

10월 19일, 중한 탁구 친선경기를 개최하고 주심양한국총령사관상, 장춘시인민정부 외사판공실 교류공헌상, 중국 한국한인(상)회 회장상 등 상 시상식을 진행한다.

10월 20일 오전에는 한국 음식 문화 체험 행사를, 오후에는 중한 문화 공연 행사를 개최하는데 재장춘 한국인, 중한 예술가와 한국 류학생 및 조선어 전공 대학생들이 공연에 동참해 함께 무대를 꾸민다.

량측은 행사 관련 세부적인 내용도 상론했다.

장춘‘한국주간’행사는 이미 성공적으로 5회 개최되였으며 이번에 제6회를 맞는다.‘한국주간’행사는 이미 중한 교류 성과를 자랑하는 명품 행사로 자리잡았으며 중한 지방교류에서 상당한 영향력을 발휘하고 있다.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취업센터 핸드폰 쏜다. 최대 100%할인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습근평 하남성 시찰: 새시대 중원에서 한층 더 아름다운 장을 수놓아야

습근평 하남성 시찰: 새시대 중원에서 한층 더 아름다운 장을 수놓아야

중공중앙 총서기이며 국가주석이며 중앙군사위원회 주석인 습근평이 일전에 하남성을 시찰했다. 시찰 기간 습근평은 당중앙의 결책포치를 참답게 관철 실시하고 안정 속에서 발전을 모색하는 총적 기조를 견지하며 새 발전리념을 견지해야 한다고 요구했다. 성장을 안정

중국 하얼빈, 제2회 건강노년체육축제 개막…“노인 삶의 질 높인다”

중국 하얼빈, 제2회 건강노년체육축제 개막…“노인 삶의 질 높인다”

(흑룡강신문=하얼빈) 하얼빈(哈尔滨)시 제2회 건강노년체육축제가 지난달 29일 중국 헤이룽장(黑龙江)성 빙상기지 배드민턴관에서 개최됐다. 첫 경기로는 제기차기가 실시됐고 하얼빈시 30개 팀, 500여 명의 선수가 참가했다. 참가자들 가운데 가장 나이가 많은 사람은

성도지하철 ‘류동박물관’ 주제렬차 개통

성도지하철 ‘류동박물관’ 주제렬차 개통

(흑룡강신문=하얼빈)9월 18일 찍은 ‘류동박물관’ 주제렬차 내경이다. 이날 성도궤도교통그룹, 사천건천박물관, 중차그룹 성도회사 등 단위에서 공동으로 제조한 ‘류동박물관’ 주제렬차가 성도 지하철7호선(순환선)에서 정식으로 개통되였다. 료해에 따르면 주최측은 30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19 All Rights Reserved.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