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경제 > 국제경제
  • 작게
  • 원본
  • 크게

중국 국무원, 對美 관세 추가 징수 제외 상품 명단 발표

[흑룡강신문] | 발행시간: 2019.09.16일 10:13
  (흑룡강신문=하얼빈) (세칙위원회공고[2019] 2호)에 따르면, 국무원 관세세칙위원회는 국무원 승인을 거쳐 11일 1차 대미 관세 추가 징수 상품 첫 번째 제외 명단을 발표했다. 1차 대미 관세 추가 징수 제품, 첫 번째 제외 일부 제품이 2019년 9월 17일부로 시행에 들어간다.

  명단 1항에 나열된 제품에 한해 2019년 9월 17일부터 2020년 9월 16일까지 미국 301조치 반격 차원의 관세 추가 징수는 더 이상 없다. 이미 추가 징수된 관세는 환급 처리하고, 관련 수입업체는 제외 명단 발표일로부터 6개월 내에 규정에 따라 해당 절차를 세관 측에 신청해야 한다.

  명단 2항에 나열된 제품에 한해 2019년 9월 17일부터 2020년 9월 16일까지 미국 301조치 반격 차원의 관세 추가 징수는 더 이상 없다. 이미 추가 징수된 관세의 경우는 환급하지 않는다.

  향후 국무원 관세세칙위원회는 대미 관세 추가 징수 제품 제외 작업을 지속적으로 이어가며 적당한 시기에 후속 명단을 발표할 방침이다.




/신화망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100%
10대 0%
20대 0%
30대 33%
40대 67%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조(朝)의약사업 추진, 민족무역·민족상품 기업 지지 강화 필요"

"조(朝)의약사업 추진, 민족무역·민족상품 기업 지지 강화 필요"

박송렬 대표(길림성민족사무위원회 주임) (흑룡강신문=할빈) 13기 전국인대 대표인 길림성민족사무위원회 박송렬 주임은 조의약사업의 발전을 추동하고 민족무역과 민족상품 기업에 대한 지지강도를 높여야 한다는 등 두가지 건의를 제기하였다. 민족지역 경제사회의

주한중국대사관, 중국 방역에 성금 보낸 동아일보 하종대 부국장에 감사장

주한중국대사관, 중국 방역에 성금 보낸 동아일보 하종대 부국장에 감사장

(흑룡강신문=할빈) 형해명(邢海明.56) 주한 중국대사(사진 오른쪽)로부터 28일 감사장을 받았습니다. 중국에서 코로나19가 창궐할 때 1000위안을 성금으로 낸 적이 있었는데 그에 대한 감사의 표시네요. 제가 성금을 낼 당시(1월 말)는 우리나라는 거의 환자가 없고 중

 백통신원 조선족로인들 방역에서 한몫

백통신원 조선족로인들 방역에서 한몫

조선족로인들 제2고향 건설에 적극 기여 (흑룡강신문=칭다오)박영만 기자=칭다오시 이창구 백통신원(百通馨苑)아파트단지에서 살고 있는 조선족로인들이 4개월간 아파트단지 내의 방역행사에 적극 참여하여 주민들과 정부의 긍정평가를 받고 있다. 백통신원 아파트단지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0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