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사회 > 사회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기차역 지나쳤으면 다시 표 사야하나?

[길림신문] | 발행시간: 2019.09.16일 16:46
지하철을 타고 가다 역을 지나쳤으면 그런대로 내려 다시 되돌아가면 되지만 기차를 타다 역을 놓쳤다면 어찌할가? 표 사고 다시 되돌아가야 할가?

37조항은 다음과 같이 썼다. 려객이 표를 잘못 사고 기차를 잘못 탑승하고 역을 지나쳤을 경우 렬차장은 마땅히 려객운수기록을 써서 앞 기차역에 교부해야 한다. 기차역에서는 마땅히 차표 뒤면에 ‘차를 잘못 탑승’이라고 상세하게 쓴 후 역이름이 있는 도장을 찍고 가장 빠른 렬차를 지정하여 무료로 되돌아 가도록 해야 한다.

기차역을 지나쳤을 경우 어떻게 무료로 되돌아가나?

첫째, 떠들지 말고 랭정해야 한다.

둘째, 렬차승무원에게 련락한다. 상황설명을 한 후 렬차장이 려객운수기록을 떼준다.

셋째, 려객운수기록을 앞 기차역에 넘겨준다. 기차역에서 가장 빠른 렬차를 배치하여 되돌아가도록 한다. 역을 빠져나가지 말고 다시 표를 살 필요도 없다.

주의할 점이라면 사업인원을 바싹 따라다녀야 한다. / 출처: 법제일보 / 편역: 길림신문 홍옥

https://mp.weixin.qq.com/s/O-2VYLfmn5QK-s7dBoxzQQ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10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10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길림성:‘길거리(地摊)경제’활성화로 '나비효과'

길림성:‘길거리(地摊)경제’활성화로 '나비효과'

인민넷 조문판: 6월 1일 밤 9시, 장춘시 조양구 계림로골목 야시장에서 간단한 먹거리를 판매하는 리씨가 흥분에 겨워 말했다. "나와서 로점을 차리면 더 많은 돈을 벌 수 있다. 길림성당위 서기가 우리 야시장에 와서 음식을 맛보다니 반갑고 기뻤다!” 바로 두시간 전

종남산 원사, 중국은 사태를 숨긴 적이 없으며 사실로 말한다

종남산 원사, 중국은 사태를 숨긴 적이 없으며 사실로 말한다

(흑룡강신문=할빈) 습근평 중국 국가주석이 2일 어떻게 "강대한 공공보건체계를 구축해 인민건강 수호에 강유력한 보장을 제공할 것인가"를 주제로 전문가 학자 좌담회를 소집했다. 종남산(鐘南山) 중국공정원 원사, 광주의과대학 호흡기내과 교수가 발언에서 중국은

EPL 네번째 코로나19 테스트서 양성 반응 첫 ‘제로’

EPL 네번째 코로나19 테스트서 양성 반응 첫 ‘제로’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가 재개에 자신감을 보이고 있다. 영국언론 데일리메일의 비롯한 복수 언론의 지난 5월 30일 보도에 따르면 프리미어리그내 구성원을 대상으로 하는 코로나19 4차 테스트에 응한 1130명 전원에게서 음성 반응이 나왔다. 지난 5월 28일-29일 이틀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0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