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정치 > 정치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중화인민공화국, 솔로몬제도와 외교관계 수립

[길림신문] | 발행시간: 2019.09.24일 09:29
이 9월 21일 북경에서 채택되였다.

공동성명에 따르면 중화인민공화국과 솔로몬제도는 량국 인민의 리익과 념원에 근거해 공동성명 채택 당일부터 대사급 외교관계를 상호 승인하고 수립한다.

공동성명에 따르면 두 나라 정부는 주권과 령토완정 상호 존중, 상호 불침범, 상호 내정 불간섭, 평등호혜, 평화공존의 원칙을 기반으로 친선관계를 발전시키기로 합의했다.

솔로몬제도정부는 세계적으로 중국은 하나이고 중화인민공화국정부는 중국을 대표하는 유일한 합법적 정부이며 대만은 중국 령토에서 떼여낼 수 없는 일부분임을 승인했다.

이날 솔로몬제도정부는 대만과의 이른바 ‘외교관계’를 단절하고 다시 대만과 어떠한 관변측 관계도 맺지 않으며 관변측 래왕을 하지 않겠다고 언약했다.

중화인민공화국정부는 솔로몬제도정부의 상기 립장에 찬성을 표했다.

두 나라 수교 관련 공동성명이 북경에서 채택되기 전 솔로몬제도정부는 성명을 발표해 ‘한개 중국’의 원칙을 인정하고 대만과 이른바 ‘외교관계’를 단절하겠다고 선포했다.

태평양 서남부에 자리잡은 솔로몬제도는 륙지 면적이 2만 8,400평방키로메터이고 인구가 약 61만명이다. 솔로몬제도의 공식 언어는 영어이고 주요 산업은 농업과 어업, 림업이다.

중국은 솔로몬제도의 최대 무역동반자이고 또 최대 수출시장이다. 2018년 두 나라 쌍무 무역액은 7억 5,000만딸라에 달했다.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미, 30여명 조선인과 중국인 기소...중국 외교부 미국에 경고

미, 30여명 조선인과 중국인 기소...중국 외교부 미국에 경고

(흑룡강신문=할빈) 미국 법무부가 돈세탁에 관여한 혐의로 30여 명의 조선인과 중국인을 무더기 기소했다. 미국이 기소한 조선의 제재 위반 사건 중 최대 규모라고 미 현지 언론들은 28일 보도했다. 뉴욕타임스(NYT)와 워싱턴포스트(WP) 등에 따르면 미 법무부는 이날

"조(朝)의약사업 추진, 민족무역·민족상품 기업 지지 강화 필요"

"조(朝)의약사업 추진, 민족무역·민족상품 기업 지지 강화 필요"

박송렬 대표(길림성민족사무위원회 주임) (흑룡강신문=할빈) 13기 전국인대 대표인 길림성민족사무위원회 박송렬 주임은 조의약사업의 발전을 추동하고 민족무역과 민족상품 기업에 대한 지지강도를 높여야 한다는 등 두가지 건의를 제기하였다. 민족지역 경제사회의

주한중국대사관, 중국 방역에 성금 보낸 동아일보 하종대 부국장에 감사장

주한중국대사관, 중국 방역에 성금 보낸 동아일보 하종대 부국장에 감사장

(흑룡강신문=할빈) 형해명(邢海明.56) 주한 중국대사(사진 오른쪽)로부터 28일 감사장을 받았습니다. 중국에서 코로나19가 창궐할 때 1000위안을 성금으로 낸 적이 있었는데 그에 대한 감사의 표시네요. 제가 성금을 낼 당시(1월 말)는 우리나라는 거의 환자가 없고 중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0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