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연예 > 영화
  • 작게
  • 원본
  • 크게

홍콩 매체 "송혜교, 뉴욕서 아트스쿨 다닌다"

[인터넷료녕신문] | 발행시간: 2019.09.29일 09:43



  (흑룡강신문=하얼빈) 한국 배우 송혜교가 미국 뉴욕에서 아트스쿨 단기 과정을 밟는 것으로 알려졌다.

  홍콩 애플데일리의 최근 보도에 따르면 송혜교는 최근 패션위크 참석 차 뉴욕으로 출국, 이곳에 머물며 예술 학도가 된다고 TV리포트가

전했다.

  송혜교는 지난 7일(현지시간) 뉴욕에서 열린 랄프로렌 컬렉션 프론트로우에 등장, 스포트라이트를 받았다. 이후 송혜교는 한국으로 귀국하지

않고 뉴욕에서 추석을 보냈다.보도에 따르면 송혜교는 아트스쿨 단기 과정을 밟기 위해 뉴욕에 남았다.

  뉴욕의 한 아트스쿨에서 단기 교육 과정을 신청했다는 것.

  이에 대해 송혜교의 홍콩 측 매니저는 "개인 사생활에 대해서는 밝히기 어렵다"는 입장을 전했다.송혜교는 영화 '안나' 출연을 제안 받고

검토 중이다.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56%
10대 0%
20대 2%
30대 35%
40대 15%
50대 4%
60대 0%
70대 0%
여성 44%
10대 0%
20대 2%
30대 25%
40대 15%
50대 2%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민중들의 '채소 바구니' 사수에 나선 서장

민중들의 '채소 바구니' 사수에 나선 서장

(흑룡강신문=할빈) 2월20일, 서장자치구 라싸시 곡수현 남무향 강촌의 마을 주민들이 대형 비닐하우스 안에서 채소를 따고 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상황을 맞아 채소 공급의 안정을 보장하기 위해 최근 서장자치구는 현지 채소류 출하를 대대적으로 추진했다

감염병 반격 일선서 엄격하게 시행 중인 '안전 보장'

감염병 반격 일선서 엄격하게 시행 중인 '안전 보장'

(흑룡강신문=할빈) 2월20일, 2명의 의료진이 표준 매뉴얼에 따라 병동에 들어갈 동료의 방호복 착용을 돕고 있다. 무한에서 감염병 반격을 지원하고 있는 청도대학부속병원 의료진은 의료진 감염을 피하기 위해 의료진 생활 실태를 고려한 위생 관리 표준 매뉴얼을 바

방역 돕는 환경미화 로봇

방역 돕는 환경미화 로봇

(흑룡강신문=할빈) 2월19일, 장사 천신구 스마트 환경미화시범구에서 직원이 환경미화 청소 소독 로봇에 소독액을 넣고 있다. 장사 천신구 스마트 환경미화시범구가 커뮤니티 도로가 협소하고 대형 소독장비가 진입할 수 없는 등의 문제를 해결하는 환경미화 청소 소독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0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