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사회 > 사회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향항특별행정구 장관, “복면 금지 규례”실시 선포

[인터넷료녕신문] | 발행시간: 2019.10.08일 09:39
향항특별행정구 림정월아 행정장관이 4일 오후 기자회견을 열고 "비상사태 규례 조례"를 인용한 "복면 금지규례"를 제정하여 사회질서를 조속히 회복하고 폭동을 종식시키기로 했다고 발표했다.

림정월아 행정장관은, 지난 4개월동안 폭력 파괴 행위를 감행한 시위자들 대부분이 복면을 하고 신분을 감추어 형벌을 피하려는 목적을 가지고, 더 제멋대로 폭란을 일으키려 했다며, 이를 제지시키기 위해 “복면 금지 규례”를 제정 실시한다고 밝혔다. 림정월아 장관은 해당 법을 제정하는 것은 경찰의 집법을 돕기 위한것이라고 표했다.

림정월아 장관은 비상사태 규례 조례의 인용은 향항이 비상사태임을 선포하는것은 아니라고 강조했다. 비상사태 규례조례하에 행정장관회의는 행정회의와 동일하게 비상 사태 혹은 공공안전에 위해가 있는 상황에서 공중 리익에 부합되는 규례를 제정할수 있다.

“복면 금지 규례”는 10월 5일 0시부터 발효되며, 위반자는 최고 2만 5천 향항 딸라의 벌금과 감금형 1년을 선고받게 된다. 중앙방송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10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10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중국공산당 제19기 중앙위원회 제4차 전체회의 베이징서 개최

중국공산당 제19기 중앙위원회 제4차 전체회의 베이징서 개최

(흑룡강신문=하얼빈)중국공산당 제19기 중앙위원회 제4차 전체회의가 2019년 10월 28일에서 31일까지 베이징에서 개최되었다. 시진핑(習近平) 중앙위원회 총서기가 회의에서 중요한 연설을 했다. /신화망 한국어판

습근평: 당중앙위원회 제19기 제4차 전원회의 정신을 깊이 있게 학습관철해 사회주의현대화 국제대도시의 관리 능력과 수준을 향상시켜야

습근평: 당중앙위원회 제19기 제4차 전원회의 정신을 깊이 있게 학습관철해 사회주의현대화 국제대도시의 관리 능력과 수준을 향상시켜야

(흑룡강신문=하얼빈)중공중앙 총서기, 국가주석, 중앙군사위원회 주석인 습근평은 최근 상해에서 고찰할 때 당중앙위원회 제19기 제4차 전원회의 정신을 깊이 있게 학습관철하고 안정적 발전의 총체적인 업무기조를 견지하며 새로운 발전리념을 전면적으로 관철하고 개

7개 숫자로 분석한 4중전회 공보

7개 숫자로 분석한 4중전회 공보

(흑룡강신문=하얼빈)10월 31일 중국 공산당 제19기 중앙위원회 제4차 전체회의(4중전회) 공보가 발표되었다. 중국 특색 사회주의 제도의 지속과 개선, 국가 거버넌스 시스템과 능력 현대화 추진 관련 몇 가지 중대한 문제 연구는 19기 4중전회의의 주요 주제다. 오천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19 All Rights Reserved.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