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경제 > 국제경제
  • 작게
  • 원본
  • 크게

세계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여성, 中 13명 vs 韩 0명

[인터넷료녕신문] | 발행시간: 2019.10.08일 10:48



미국 포춘지(FORTUNE)지가 매년 발표하는 세계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여성 순위에서 중국이 무려 13명이나 포함되면서 우먼파워를 입증했다.

29일 환구망(环球网)에 따르면 최근 포춘지에서 ‘2019년 세계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여성’순위를 공개한 가운데 거리전기(格力电器)의 동밍주(董明珠)회장이 3위에 올랐다. 전체 순위 50위에서 중국인은 13명이 차지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번에 순위권에 포함된 인사들은 총 19개 국가 출신이다. 1위는 산탄데르 은행 안나 보틴(Ana Botín) 의장이 차지했고 글락소스미스클라인의 CEO인 엠마 왐슬리가 2위에 올랐다. 그 뒤를 이어 동 회장이 3위에 선정된 것이다.

이번 순위의 심사 기준은 각 여성들이 소속되어 있는 회사의 규모와 세계 경제에서의 입지(영향력), 사업의 안정성과 발전 방향, 후보자들 자신의 사회 문화적인 영향력 등이 포함된 것으로 알려졌다.

포춘지는 동 회장에 대해 “중국에서 가장 존경받는 지도자 중 하나로 중국 최대의 에어컨 제조 기업인 거리를 철저하게 관리하고 있다”고 평가했다. 지난해 거리의 최대주주가 금융 파생상품에 투자할 것을 권유하자 동 회장은 오히려 반도체 산업에 투자하면서 미국 공급상에 대한 의존도를 낮추는 전략을 선택했다. 또한 포춘지는 그녀의 대범함에 높은 점수를 줬다. 실제로 동밍주는 여러 차례 전국 인민대회 대표로 선출된 바 있고, 샤오미와의 10억 위안(약 1682억원)내기(5년 안에 누구의 매출이 더 높은지)에서도 이겼지만 내기 금액을 회수하지 않았다.

동 회장 외에 순위에 포함된 중국인은 핑안그룹(平安集团)의 CEO 천신링(陈心颖), 장성자동차 CEO겸 부회장인 왕펑잉(王凤英), 롱후부동산 우야쥔(吴亚军)회장, 바이성중국의 취추이롱(屈翠容), 알리바바 CFO 우웨이(武卫), 디디추싱의 리우칭(柳青)총재 등이 있다. 중국의 우먼파워와 반대로 안타깝게도 한국인은 1명도 포함되지 못했다.

이민정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60%
10대 4%
20대 0%
30대 20%
40대 28%
50대 8%
60대 0%
70대 0%
여성 40%
10대 0%
20대 0%
30대 24%
40대 12%
50대 0%
60대 4%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조(朝)의약사업 추진, 민족무역·민족상품 기업 지지 강화 필요"

"조(朝)의약사업 추진, 민족무역·민족상품 기업 지지 강화 필요"

박송렬 대표(길림성민족사무위원회 주임) (흑룡강신문=할빈) 13기 전국인대 대표인 길림성민족사무위원회 박송렬 주임은 조의약사업의 발전을 추동하고 민족무역과 민족상품 기업에 대한 지지강도를 높여야 한다는 등 두가지 건의를 제기하였다. 민족지역 경제사회의

주한중국대사관, 중국 방역에 성금 보낸 동아일보 하종대 부국장에 감사장

주한중국대사관, 중국 방역에 성금 보낸 동아일보 하종대 부국장에 감사장

(흑룡강신문=할빈) 형해명(邢海明.56) 주한 중국대사(사진 오른쪽)로부터 28일 감사장을 받았습니다. 중국에서 코로나19가 창궐할 때 1000위안을 성금으로 낸 적이 있었는데 그에 대한 감사의 표시네요. 제가 성금을 낼 당시(1월 말)는 우리나라는 거의 환자가 없고 중

 백통신원 조선족로인들 방역에서 한몫

백통신원 조선족로인들 방역에서 한몫

조선족로인들 제2고향 건설에 적극 기여 (흑룡강신문=칭다오)박영만 기자=칭다오시 이창구 백통신원(百通馨苑)아파트단지에서 살고 있는 조선족로인들이 4개월간 아파트단지 내의 방역행사에 적극 참여하여 주민들과 정부의 긍정평가를 받고 있다. 백통신원 아파트단지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0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