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연예 > 연예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악플금지법이라도 만들자" 한국 가수 설리 사망에 온라인

[인터넷료녕신문] | 발행시간: 2019.10.15일 09:25
연예계도 침통함 속 상황 파악 분주



설리

  (흑룡강신문=하얼빈) 14일 갑작스럽게 전해진 한국 가수 겸 배우 설리(본명 최진리·25) 사망 소식에 생전 그의 주요 활동 무대였던

온라인 세계도 쇼크에 빠졌다고 연합뉴스가 전했다.

  특히 그가 생전 '노브라'(브래지어를 착용하지 않고 외출하는 행위) 이슈 등을 주도해 늘 악성댓글에 시달린 점에 주목하며 악플문화를

성토하는 목소리가 적지 않았다.

  네이버 아이디 'news****'는 "설리에게 상처 줬던 댓글 때문에 이렇게 됐을 것 같다. 정말 화난다"고 말했다.

'kiyo****'도 "악플 한 번이라도 달았던 사람들 부디 반성하라. 당신들이 살인자"라고 격앙된 반응을 보였다.

  'minn****'는 과거 최진실, 유니 등 다른 연예인들이 악성댓글로 고통받다 세상을 등진 사실을 상기하며 "진짜 '악플금지법'이라도

만들어라. 악성댓글 때문에 정신적으로 고통받다 죽는 사람이 몇 명이냐"고 호소하기도 했다.  

  'gloo****' 역시 "'악플법'을 만들어야 한다. 악성댓글을 이용해 돈을 버는 포털사이트들도 책임지게 해야 한다"고

공감했다.

  악성댓글과 성희롱에 시달리면서도 JTBC2 예능 '악플의 밤'과 자신의 소셜미디어를 통해 주관을 피력하고 세상과 소통하기를 마다하지

않은 고인을 기리며 안타까워하는 시선도 많다.

  'orbi****'는 "정신적으로 많이 외로워 보였다"고, 'sage****'는 "최근 그래도 악성댓글도 좀 줄어들고 설리도 씩씩하게

잘 대응하는 것 같았는데"라고 적었다.

  'nohd****'도 "악플러들에게 당당한 모습이 좋았다. 나름의 이유가 있고, 주장이 있고, 개성이 있는데 그것들을 회피하지 않는

모습도 좋았다. 당당함을 계속 보고 싶었는데"라고 추모했다.

  'free****'는 "방송 나와서 아무렇지 않은 척하려는 모습이 안쓰러웠다. 힘들 땐 힘들다고 다른 사람처럼 얘기하면 되는데 아닌

척할 때는 주변에서 더 주의 깊게 봐야 한다"고 말했다.



출입 통제되는

설리 자택

가수 겸 배우인 설리(본명 최진리·25)가 숨진 채 발견된 경기도

성남시 자택에서

14일 오후 경찰이 현장을 통제하고 있다.

  같은 SM엔터테인먼트 소속이던 그룹 샤이니의 종현이 세상을 떠난 지 2년도 안 돼 전해진 비보에 더욱 안타까워하는 목소리도

크다.

  'anne****'는 "샤이니 (종현)처럼 저 어린 나이의 애를 그렇게 그냥 보내야 하나. 소속사에서 관리를 좀 해줬으면"이라고

적었다.

  연예계도 큰 충격에 빠졌다. 특히 설리가 사망 전까지도 MC로 함께한 JTBC2 예능 '악플의 밤' 측은 혼란한 가운데 상황을 파악

중이다. 특히 이날은 녹화 당일이었으나 설리는 함께하지 못했다.

  동료 연예인들도 쉽게 비보를 믿을 수 없는지 섣불리 소셜미디어에 추모 글을 올리지 못하고 있다.

  야후 재팬 등 해외 포털사이트와 매체들도 설리의 사망 소식을 속속 전하고 있다.

  한국 경찰은 이날 오후 3시 21분께 설리 자택인 경기도 성남의 한 전원주택에서 설리가 숨져 있는 것을 그의 매니저가 발견해 신고했다고

밝혔다. 다른 범죄 혐의점이 발견되지 않아 경찰은 설리가 극단적 선택을 한 것으로 보고 수사 중이다.흑룡강신문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52%
10대 2%
20대 6%
30대 20%
40대 22%
50대 2%
60대 0%
70대 0%
여성 48%
10대 0%
20대 4%
30대 30%
40대 12%
50대 0%
60대 2%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중국공산당 제19기 중앙위원회 제4차 전체회의 베이징서 개최

중국공산당 제19기 중앙위원회 제4차 전체회의 베이징서 개최

(흑룡강신문=하얼빈)중국공산당 제19기 중앙위원회 제4차 전체회의가 2019년 10월 28일에서 31일까지 베이징에서 개최되었다. 시진핑(習近平) 중앙위원회 총서기가 회의에서 중요한 연설을 했다. /신화망 한국어판

습근평: 당중앙위원회 제19기 제4차 전원회의 정신을 깊이 있게 학습관철해 사회주의현대화 국제대도시의 관리 능력과 수준을 향상시켜야

습근평: 당중앙위원회 제19기 제4차 전원회의 정신을 깊이 있게 학습관철해 사회주의현대화 국제대도시의 관리 능력과 수준을 향상시켜야

(흑룡강신문=하얼빈)중공중앙 총서기, 국가주석, 중앙군사위원회 주석인 습근평은 최근 상해에서 고찰할 때 당중앙위원회 제19기 제4차 전원회의 정신을 깊이 있게 학습관철하고 안정적 발전의 총체적인 업무기조를 견지하며 새로운 발전리념을 전면적으로 관철하고 개

7개 숫자로 분석한 4중전회 공보

7개 숫자로 분석한 4중전회 공보

(흑룡강신문=하얼빈)10월 31일 중국 공산당 제19기 중앙위원회 제4차 전체회의(4중전회) 공보가 발표되었다. 중국 특색 사회주의 제도의 지속과 개선, 국가 거버넌스 시스템과 능력 현대화 추진 관련 몇 가지 중대한 문제 연구는 19기 4중전회의의 주요 주제다. 오천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19 All Rights Reserved.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