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문화/생활 > 문화생활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제10회 모순문학상 시상식 개최

[인터넷료녕신문] | 발행시간: 2019.10.16일 09:17
북경 10월 14일발 신화통신: 제10회 모순문학상 시상식이 10 월 14 일 저녁 국가박물관에서 개최되였다. 중공중앙 정치국 위원이며

중앙선전부 부장인 황곤명이 참석하여 수상작가들에게 상을 수여했다. 그는 습근평 새 시대 중국특색사회주의사상이라는 정신적 기치를 높이 들고 인민의

립장을 견지하며 력사적 담당을 강화하고 뜨거운 시대 격정으로 더욱 많은 력작을 창작하여 전국 여러 민족 인민이 단결분투하고 새로운 력사적 위업을

창조하는 데 강대한 정신적 력량을 제공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황곤명은 제10회 모순문학상을 수상한 작가들에게 열렬한 축하를 보내고

사회주의문예번영발전을 위해 기여한 모든 작가들에게 열렬한 축하를 보냈다. 그는 올해는 중화인민공화국 창립 70 주년이 되는 해로 지난 70 년간

광범한 작가, 예술가들은 당의 문예방침을 깊이 관철하고 조국과 호흡을 같이하고 운명을 같이하며 대중 속에 깊이 파고들고 생활에 뿌리박아

사회주의문예가 풍성한 성과를 거두도록 추진함으로써 당과 국가의 사업발전에 중요한 기여를 했다고 지적했다. 그는 광범한 작가, 예술가들이 초심을

잊지 않고 사명을 명기하며 예술적 리상을 고수하고 생동한 필치로 광명하고 광활한 중국의 길을 묘사하며 충만된 열정으로 완강하게 분투하는

중국정신을 격려하여 새 시대 장정의 길에서 새로운 공을 세우고 새로운 휘황을 창조하기를 희망했다.

황곤명, 왕효휘, 철응,

지디마쟈, 리경택은 각기 수상작가 량효성, 서회중, 서칙신, 진언, 리이에게 상을 수여했다.

중국작가협회 당조서기 전소천이

시상식을 사회하고 중국작가협회 주석이며 제10회 모순문학상 심사위원회 주임인 철응이 축사를 했으며 각계 각층에서 온 600여명의 대표가 시상식에

참가했다. 인민넷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흑룡강신문=하얼빈) 일본방송협회의 5일 통계에 따르면 베이징시간 저녁 9시 기준, 일본의 일일 신규 코로나19 확진자 수는 208명으로 3일 연속 일일 신규 확진자가 200명을 넘어섰다. 현재 일본의 코로나19 누적 확진자는 1만 9822명, 사망자는 977명에 달한 것으로
1/3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11월 5일부터 ‘5원’짜리 새 지페 발행

11월 5일부터 ‘5원’짜리 새 지페 발행

7월 8일, 중국인민은행은 공고를 발표해 2020년 11월 5일부터 2020년판 제5조 인민페 5원짜리 지페를 발행한다고 밝혔다.    2020년판 제5조 인민페 5원 지페는 2005년판 제5조 인민페 5원짜리 지페의 규격, 주요 도안, 주요 색채, ‘중국인민은행’은행 이름, 국장, 점자

안도현문화관, 광장무 강습반 대자연에서 펼쳐

안도현문화관, 광장무 강습반 대자연에서 펼쳐

송철길 관장: 군중문화관인 만큼 ‘군중들과 함께’를 우선으로 해야지요 안도현문화관 무용선생님을 따라 광장무를 열심히 배우고 있는 안도현 주민들. 지난 금요일(7월 3일) 저녁 6시, 안도현 명월진 장흥강변 산책로에서는 음향이 울려퍼지며 부근에서 산책하는 주민들

장춘 지하철 2호선 동쪽 연장선 련화산까지 간다

장춘 지하철 2호선 동쪽 연장선 련화산까지 간다

7월 7일, 중국건축주식유한회사에서 주최하의 중국건축주식유한회사 장춘시도시궤도교통 6호선 03표, 2호선 동쪽 연장선(2호선 종착역에서 바꿔 타고 련화산까지 가는 선로)‘120일' 로동경쟁, 2호선 동쪽 연장선 1기 공사가 시작되였다. 이는 2호선 동쪽 연장선 시공이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0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