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정치 > 정치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외교부, 미국 국회 하원의 ‘향항 인권과 민주 법안’ 채택 언급

[길림신문] | 발행시간: 2019.10.16일 13:38
외교부 대변인 경상은 16일, 미국 국회 하원 전원회의에서 ‘향항 인권과 민주 법안’을 채택한 것과 관련해 기자의 질문에 답했다.

보도에 따르면 미국 국회 하원 전원회의에서 현지 시간으로 15일 ‘향항 인권과 민주 법안’을 심의 채택했는데 중국측은 이에 대해 어떻게 론평하는가고 기자가 질문했다.

이에 경상은 다음과 같이 말했다. 중국은 미국 국회 하원에서 기어코 이른바 ‘향항 인권과 민주 법안’을 채택한데 대해 강력한 분개와 견결한 반대를 표명한다.

당면 향항이 직면한 근본적 문제는 이른바 인권과 민주 문제가 아니라 조속히 폭동을 제지하고 질서를 회복하며 법치를 수호하는 문제이다. 미국 국회 하원이 사실을 불문하고 흑백을 전도하면서 고의적 방화와 상점 파괴, 경찰 폭력 습격 등 엄중한 범죄를 인권과 민주 문제라고 지적한 것은 적라라한 이중 기준으로서 미국측의 일부 인사들이 인권과 민주 문제에서 지극히 허위적이고 향항의 번영과 안정을 파괴하고 중국의 발전을 견제하려는 음흉한 속셈을 충분히 폭로하였다. 미국도 향항에서 중요한 리익이 있다. 관련 법안이 최종적으로 법으로 채택된다면 중국측의 리익에 해를 끼칠 뿐만 아니라 중미 관계가 손상되고 미국 자체 리익에도 심각한 손해를 가져다줄 것이다. 미국측의 착오적 결정에 대해 중국측은 반드시 유력한 조치를 대여 단호히 반격함으로써 자체의 주권과 안전, 발전 리익을 확고하게 수호할 것이다.

http://www.xinhuanet.com/gangao/2019-10/16/c_1125109548.htm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전설의 모토로라 레이저, 6.2인치 폴더블폰으로 부활

전설의 모토로라 레이저, 6.2인치 폴더블폰으로 부활

전설의 2G폰 모토로라 레이저가 폴더블 스마트폰으로 다시 돌아왔다. 모토로라가 과거 레이저폰과 동일한 디자인을 유지하면서 6.2인치 폴더블 플라스틱 OLED 화면을 갖춘 폴더블 스마트폰을 공개했다고 더버지 등 주요 외신이 13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전설의 2G폰 모

119만원 다이슨 청소기 써보니 흡입력 갑.. 무게감·가격은 단점

119만원 다이슨 청소기 써보니 흡입력 갑.. 무게감·가격은 단점

다이슨의 119만원짜리 무선청소기 신제품 ‘다이슨 V11 220 에어와트 CF+’를 써볼 수 있는 기회를 갖게 됐다. 이 제품은 지난 9월 19일 세계에서 처음으로 국내에서 먼저 공개됐다. 제품명에 언급된 220 에어와트는 2010년 다이슨이 처음 선보인 60AW 스틱형 무선청소기

습근평 주석, 브릭스 공상포럼 폐막식서 연설 발표

습근평 주석, 브릭스 공상포럼 폐막식서 연설 발표

(흑룡강신문=하얼빈) 현지시간 11월 13일, 브릭스(BRICS) 공상포럼 폐막식이 브라질리아에서 개최되었다. 습근평(习近平) 중국 국가주석이 폐막식에 참석해 연설을 발표했다. 자이르 보우소나루 브라질 대통령, 푸틴 러시아 대통령, 나렌드라 모디 인도 총리, 라마포사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19 All Rights Reserved.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