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스포츠 > 축구
  • 작게
  • 원본
  • 크게

‘7분내 3실점’ 바르사, 약체에 1대3 충격패

[인터넷료녕신문] | 발행시간: 2019.11.05일 09:58
발베르데 감독 “사퇴 생각 안해”

스페인 최고 명문 바르셀로나(이하 바르사)가 충격적인 패배를 당했다.

바르사는 3일 원정에서 열린 2019-20 시즌 프리메라리가 12라운드 레반테 원정 경기에서 1대3으로 완패했다.

충격적인 패배이다. 바르사는 메시, 수아레스, 그리즈만 등 주전급 공격수들을 총출동시키기도 레반테에 굴욕적인 패배를 맛봤다. 선제꼴은

바르사가 넣었다. 전반 38분경 세메두가 얻어낸 페널티킥을 메시가 성공시켰다.



하지만 후반 들어 레반테가 완전히 달라진 모습으로 바르사를 몰아쳤고 7분 사이 3꼴을 폭발시키는 괴력을 과시했다. 후반 16분경 캄파나의

동점꼴을 시작으로 2분 뒤 마요랄의 역전꼴과 후반 23분 라도야의 쐐기꼴이 터지며 순식간에 레반테가 경기를 뒤집었다. 바르사는 뒤늦게 반격에

나섰지만 더 이상 득점에 실패했고 1대3 패배로 고개를 숙였다.

한편 충격적인 역전패로 비판 여론이 커진 상황에서 발베르데 감독은 사퇴할 생각은 없다는 립장을 나타냈다. 경기 후 발베르데 감독은 “당연히

사퇴에 대한 생각을 하고 있지 않다. 단지 한번 패했을 뿐이다.”라는 생각을 나타냈다.

그는 “우리는 계속해서 노력을 해야만 한다. 이번 경기에서 3꼴을 내주면서 진 것이 진실이지만 우리가 경기에 대한 태도는 언제나 좋았다.

상대는 자신들만의 경기를 펼쳤고 때때로 이러한 결과가 나오곤 한다. 우리는 이를 승복해야만 한다.”면서 이번 경기에 대한 평을

남겼다.

이어 “말로 할 것은 없다. 우리는 다음 경기를 준비해야 하며 축구로 답할 뿐이다.”라고 덧붙였다.

종합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100%
10대 0%
20대 0%
30대 33%
40대 67%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마음의 부자' 김성규씨의 사전 사랑

'마음의 부자' 김성규씨의 사전 사랑

“숙명이라 할가…” 1983년 21세 때다. 중앙민족대학 조선어학과 3학년생 김성규(1962년 생)는 시간 날 때마다 훑어보는 《조선말사전(6권사전)》 속의 낯선 외래어에 점차 호기심을 갖게 되였다. 그 호기심을 해결하는 방법도 간단했다. 사전 속 외래어들을 처음부터 마

가수 백청강, 나이 믿기지 않는 동안 근황

가수 백청강, 나이 믿기지 않는 동안 근황

조선족 가수 백청강이 과거 암을 극복했던 것으로 알려져 회자되고 있다.   백청강은 지난 2012년 직장암 판정을 받았다. 다행히 초기로 진단받아 치료를 받고 완치했다고 전해졌다.   백청강은 KBS `비타민`에서 암에 걸렸을 때를 회상하며 이야기했다.   백청강은 "

중국녀자축구 브라질 꺾고 우승

중국녀자축구 브라질 꺾고 우승

10일 저녁에 열린 영천 녀자축구 국제초청경기에서 중국팀은 브라질팀과 90분간 격전을 치렀지만 0대0으로 승부를 가리지 못했다. 결국 승부차기로 승패를 결정했는데 중국팀의 4명 키커가 모두 득점에 성공했고 브라질팀은 2명 키커가 실축했다. 이로써 중국팀은 강력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19 All Rights Reserved.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