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스포츠 > 축구
  • 작게
  • 원본
  • 크게

아스널, 무리뉴 감독과 접촉

[인터넷료녕신문] | 발행시간: 2019.11.05일 09:59
“에메리 감독 경질 곧 결정”

영국의 전통 강호 아스널이 주제 무리뉴 감독의 선임을 위해 움직이고 있다.

영국의 는 3일 “산레히 단장과 무리뉴 감독이 함께 저녁 식사를 했고, 아스널은 무리뉴 감독으로 감독을 교체하는 것을

고려중이다.”라고 밝혔다.



에메리 감독이 벼랑 끝에 서있다. 아르센 벵거 감독이 떠난 뒤 아스널의 지휘봉을 잡은 에메리 감독은 마테오 귀엥두지 등을 발굴해내며

기대감을 키웠다. 그러나 여기까지였다. 유로파리그 우승은 물론 유럽축구련맹 챔피언스리그 진출에 실패했다. 이번 시즌 역시 니콜라스 페페를 거액에

영입했음에도 선두권 팀들과 차이는 여전했고, 선수 기용의 답답함까지 더했다.

이에 경질설이 고개를 들고 있다. 성적 부진에 아스널 수뇌부가 인내심을 잃은 것이다. 에 따르면 에메리 감독은

감독직을 유지하기 위한 기회가 1경기 혹은 2경기가 남아있고, 그리고 아스널의 수뇌부는 11월 A매치 휴식기 동안 감독 교체를 진지하게 생각하고

있다. 유력 대체자로 무리뉴 감독이 떠오르고 있다. 지난해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지휘봉을 내려놓은 뒤 현재까지 휴식을 취하고 있는 무리뉴 감독은

차기 행선지를 고르는중이다.

외신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83%
10대 0%
20대 8%
30대 42%
40대 25%
50대 8%
60대 0%
70대 0%
여성 17%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17%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마음의 부자' 김성규씨의 사전 사랑

'마음의 부자' 김성규씨의 사전 사랑

“숙명이라 할가…” 1983년 21세 때다. 중앙민족대학 조선어학과 3학년생 김성규(1962년 생)는 시간 날 때마다 훑어보는 《조선말사전(6권사전)》 속의 낯선 외래어에 점차 호기심을 갖게 되였다. 그 호기심을 해결하는 방법도 간단했다. 사전 속 외래어들을 처음부터 마

가수 백청강, 나이 믿기지 않는 동안 근황

가수 백청강, 나이 믿기지 않는 동안 근황

조선족 가수 백청강이 과거 암을 극복했던 것으로 알려져 회자되고 있다.   백청강은 지난 2012년 직장암 판정을 받았다. 다행히 초기로 진단받아 치료를 받고 완치했다고 전해졌다.   백청강은 KBS `비타민`에서 암에 걸렸을 때를 회상하며 이야기했다.   백청강은 "

중국녀자축구 브라질 꺾고 우승

중국녀자축구 브라질 꺾고 우승

10일 저녁에 열린 영천 녀자축구 국제초청경기에서 중국팀은 브라질팀과 90분간 격전을 치렀지만 0대0으로 승부를 가리지 못했다. 결국 승부차기로 승패를 결정했는데 중국팀의 4명 키커가 모두 득점에 성공했고 브라질팀은 2명 키커가 실축했다. 이로써 중국팀은 강력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19 All Rights Reserved.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