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스포츠 > 축구
  • 작게
  • 원본
  • 크게

메시, 6번째 발롱도르 수상하나

[인터넷료녕신문] | 발행시간: 2019.12.02일 09:39
“가족들과 빠리 시상식 간다”

리오넬 메시가 생애 6번째 발롱도르 수상한다는 보도가 속속 나오고 있다.

《ESPN》은 11월 30일 “FC바르셀로나는 이미 메시가 발롱도르 탄다는 것을 알고 있다. 시상식 마치는 대로 구단 차원에서 축제를

준비한다. 메시는 2일 빠리로 향한다. 가족들과 구단 고위 관계자들이 동행한다.”고 밝혔다.



《프랑스풋볼》이 주관하는 발롱도르 시상식은 3일 새벽 프랑스 빠리에서 개최된다. 수개월 전만 해도 리버풀의 유럽축구련맹(UEFA)

챔피언스리그 우승에 공헌한 수비수 버질 판 다이크의 수상이 유력해보였다. 그러나 최근 들어 전세가 바뀌는 모양새다. 최근 《프랑스풋볼》 관계자가

바르셀로나를 방문, 메시와 인터뷰 나누고 사진 촬영했다는 뉴스까지 나온 상황이다.

메시는 올해 국제축구련맹(FIFA) 올해의 선수 남자선수상을 수상했다. 판 다이크는 UEFA ‘올해의 선수’ 상을 탔다. 량자 구도 속에서

메시의 수상 확률이 급부상하는중이다.

한편 메시가 이번 발롱도르를 타면 6번째 수상이 되면서 최다 수상자가 된다.

외신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83%
10대 0%
20대 0%
30대 50%
40대 33%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17%
10대 0%
20대 0%
30대 17%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제12차 중한고위언론인 화상 포럼 개최

제12차 중한고위언론인 화상 포럼 개최

포럼 현장 제12차 중한고위언론인포럼이 9월 25일 코로나19사태로 인해 포럼 개최 사상 최초로 화상 회의 방식으로 열렸다. 중국외문국과 한국21세기한중교류협회의 주최로 열린 이날 포럼에 중한 언론인 20여명이 참석했다. 발언하고 있는 쉬린(徐麟)중국국무원보도판

길림성 전동자전거 번호판시대 진입

길림성 전동자전거 번호판시대 진입

23일 오전, 길림성 전동자전거 번호판부착(落牌)사업 가동식에서 료원의 전동자전거 주인이 성내 첫 전동자전거 번호판(吉D00001)을 수령했다. 이로써 전동자전거 관리를 규범화하고 강화하며 전동자전거 교통사고의 발생을 억제하는 전성의 전동자전거 관리사업이 새

"조국 축복" 꽃바구니, 천안문 광장에 선보여

"조국 축복" 꽃바구니, 천안문 광장에 선보여

24일, "조국 축복"꽃바구니 주체공사가 완공되여 북경 천안문광장에 모습을 드러냈다. 꽃바구니 높이는 18m. 바구니 안에는 전국 각지의 대표적인 '화초'와 상서로운 의미가 담긴 '열매'가 담겨있으며 화단 밑부분에는 생화로 10개의 붉은 하트 도안를 만들어놓았다.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email protected]
Copyright © Moyiza.kr 2000~2020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