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정치 > 군사
  • 작게
  • 원본
  • 크게

“후꾸시마 원전 핵연료 2031년까지 모두 반출”

[인터넷료녕신문] | 발행시간: 2019.12.03일 10:29
일본정부가 지난 2011년 일본대지진으로 폭발 사고가 발생한 후꾸시마 제1원자력발전소에서 사용후핵연료와 미사용핵연료를 오는 2031년까지 모두 반출하겠다는 방침을 세웠다.



2일 지지통신·후지TV 등에 따르면 일본 원자력 손해배상·페로 등 지원기구(NDF)는 이날 도꾜전력 후쿠시마 제1원전 페로 대응팀과 회동을 하고 이런 내용이 담긴 페로 공정표 개정 방안을 발표했다.

당국은 2호기부터 사고로 녹아내린 원자로 건물 내 핵연료(데브리) 채취를 착수하고, 1·6호기의 수조에 있는 사용후핵연료 반출은 2031년까지 마무리지을 방침이다.

이번 공정표에서도 사고 30~40년 후 페로 완료 목표는 유지됐다. 이에 따라 페로 작업 마무리 시기는 2041~2051년이 될 것이라고 현지 매체들은 전했다.   

종합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100%
10대 0%
20대 0%
30대 10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화룡시 조폭과 깡패세력에 대한 첫판결 선고! 8명에게 유기징역, 두명에게 430만원의 벌금형 선고

화룡시 조폭과 깡패세력에 대한 첫판결 선고! 8명에게 유기징역, 두명에게 430만원의 벌금형 선고

피고인 고모는 공공질서문란죄로 유기징역 7년8개월과 215만원의 벌금형이 선고되였다. 12월6일 9시 화룡시인민법원은 공공질서문란, 비법경영, 증거제시방해죄로 깡패세력범죄사건을 공개 재판했다. 시인민대표와 공안국, 언론계의 기자들이 방청했다. 화룡시인민법원

“맞은 사람이 저여서 다행입니다!”

“맞은 사람이 저여서 다행입니다!”

녀성 환경미화원이 길가에서 폭행을 당하고 있는 모습을 보면 과감하게 나설 용기가 있으신가요? 만약 가해자가 건장한 성년남성이라면? 최근 해남성 해구시에서 오토바이 택시 기사 정재리씨가 바로 이같은 상황을 겪었다. 그는 과감하게 나서 폭행을 막다가 큰변을 당

모르면 손해! 년말과 년초에 이런 4가지 돈을 수령할수 있어!

모르면 손해! 년말과 년초에 이런 4가지 돈을 수령할수 있어!

년말이 되면서 사람들은 한해의 수입을 점검하고 있다. 물론 년수입을 계산해보는 것도 아주 필요한 일이다. 월로임외에 년말과 년초에 이런 4가지 돈을 수령할수 있다. 년말상금 년말상금은 채용회사에서 자체 경영상황과 내부규장제도의 규정, 로동계약약정방식 또는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19 All Rights Reserved.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