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스포츠 > 스포츠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마라톤 전향 모 파라 트랙 복귀 선언

[인터넷료녕신문] | 발행시간: 2019.12.03일 10:47



마라톤으로 전향했던 ‘장거리 영웅’ 모 파라(36살, 영국)가 2020년 도꾜올림픽에서는 트랙으로 돌아와 금메달을 노린다.

파라는 지난 11월 29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을 통해 “올림픽을 위해 트랙으로 돌아갈 것이다. 다시 트랙우에서 경쟁하게 돼 기쁘다.”고

말했다. 파라는 래년 도꾜 올림픽에서 1만메터에 출전할 예정이다. 아프리카 소말리아 출신으로 지부티에서 난민 생활을 하다가 8살 때부터 영국에

정착한 그는 2012년 런던 올림픽과 2016년 리오데쟈네이로 올림픽에서 쟁쟁한 아프리카 선수들을 모두 제치고 5000메터와 1만메터를 련달아

석권, 금메달 4개를 목에 걸었다. 세계륙상선수권대회에서도 금메달 6개와 은메달 2개 등을 획득했다.

영국 녀왕으로부터 기사 작위를 받는 등 성공 신화를 이룬 파라는 지난 2017년 8월 ‘마라톤 전향’을 선언했다. 2018년부터 마라톤

풀코스(42.195킬로메터)를 뛴 파라는 그해 시카고 마라톤에서 2시간 05분 11초의 유럽 신기록을 세우며 우승했다. 파라는 마라톤에서도 유럽

최강자가 됐다. 그러나 케니아와 에티오피아가 강세를 보이는 마라톤에선 세계 톱랭커가 되지 못했다.

결국 파라는 도꾜에서 다시 트랙으로 돌아와 1만메터에 출전하기로 했다. 그는 “아직 내 스피드가 남아있길 바란다.”며 1만메터 3련 우승의

의욕을 드러냈다.

외신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100%
10대 0%
20대 0%
30대 80%
40대 2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화룡시 조폭과 깡패세력에 대한 첫판결 선고! 8명에게 유기징역, 두명에게 430만원의 벌금형 선고

화룡시 조폭과 깡패세력에 대한 첫판결 선고! 8명에게 유기징역, 두명에게 430만원의 벌금형 선고

피고인 고모는 공공질서문란죄로 유기징역 7년8개월과 215만원의 벌금형이 선고되였다. 12월6일 9시 화룡시인민법원은 공공질서문란, 비법경영, 증거제시방해죄로 깡패세력범죄사건을 공개 재판했다. 시인민대표와 공안국, 언론계의 기자들이 방청했다. 화룡시인민법원

“맞은 사람이 저여서 다행입니다!”

“맞은 사람이 저여서 다행입니다!”

녀성 환경미화원이 길가에서 폭행을 당하고 있는 모습을 보면 과감하게 나설 용기가 있으신가요? 만약 가해자가 건장한 성년남성이라면? 최근 해남성 해구시에서 오토바이 택시 기사 정재리씨가 바로 이같은 상황을 겪었다. 그는 과감하게 나서 폭행을 막다가 큰변을 당

모르면 손해! 년말과 년초에 이런 4가지 돈을 수령할수 있어!

모르면 손해! 년말과 년초에 이런 4가지 돈을 수령할수 있어!

년말이 되면서 사람들은 한해의 수입을 점검하고 있다. 물론 년수입을 계산해보는 것도 아주 필요한 일이다. 월로임외에 년말과 년초에 이런 4가지 돈을 수령할수 있다. 년말상금 년말상금은 채용회사에서 자체 경영상황과 내부규장제도의 규정, 로동계약약정방식 또는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19 All Rights Reserved.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