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스포츠 > 축구
  • 작게
  • 원본
  • 크게

시프린 스키월드컵 43승째

[인터넷료녕신문] | 발행시간: 2020.01.03일 10:42



미케일라 시프린(24살, 미국)이 국제스키련맹(FIS) 월드컵 녀자부에서 세부 종목 력대 최다승 타이기록을 세웠다.

시프린은 30일 오전 오스트리아 리엔츠에서 열린 회전에서 1, 2차 시기 합계 1분 48초 89로 우승했다. 이로써 시프린은 월드컵 통산

64승을 거뒀고 그 중 회전에서만 43승을 따냈다.

알파인 스키는 기술계인 회전, 대회전과 속도계인 활강, 슈퍼대회전으로 크게 나뉘는데 한 부문에서 월드컵 43승을 거둔 녀자 선수는 활강의

린지 본(은퇴, 미국)이 유일하다. 월드컵 통산 82승의 본은 활강에서 43승, 슈퍼대회전 28승을 따내며‘속도계’에 강한 모습을 보였고,

시프린은 회전 43승, 대회전 11승 등 ‘기술계’가 주 종목인 선수다. 남자 선수까지 치면 대회전에서 46승을 올린 잉에마르 스텐마르크(은퇴,

스웨리예)가 월드컵 특정 부문 최다 우승 기록 보유자다.

시프린은 또 월드컵 회전에서 14개 대회 련속 3위 이내 입상을 하며 이 부문 기록도 새롭게 썼다. 지난 시즌 월드컵에서 17차례 우승한

시프린은 이번 시즌에는 4번째 우승을 달성했다.

시프린은 본의 녀자부 통산 최다승 기록에 18승만을 남겨두고 있다. 본의 여자부 통산 최다승 기록은 2020~2021시즌이 되면 시프린이

넘어설 것으로 예상된다.

외신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100%
10대 0%
20대 0%
30대 75%
40대 0%
50대 0%
60대 25%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천하종횡]한일관계 재차 소용돌이 속으로, 이번엔 왜?

[천하종횡]한일관계 재차 소용돌이 속으로, 이번엔 왜?

요즈음 력사적 문제로 좀처럼 진정되지 않던 한국과 일본이 재차 충돌했다. 일각에서는 두 나라간에 새로운 외교와 경제전이 폭발할 수도 있다고 분석했다. 그럼 그 원인은 무엇일가? 2018년 10월 30일, 한국 근로자 배상청구안이 승소했다. 강제징용 로동자 배상안건에

8월 15일은 일본이 무조건 투항을 선포한 날

8월 15일은 일본이 무조건 투항을 선포한 날

1945년 8월 14일, 일본정부는 미국, 영국, 쏘련, 중국 등 4개 나라를 조회하고 〈포츠담 선언〉을 접수한다고 선포했다. 8월 15일, 일본 천황 히로히토는 라지오를 통해 일본이 무조건 투항한다고 정식으로 선포했다. 사진은 1945년 9월 9일 오전 9시 남경에 위치한 중

조립견 미국 부장을 향해 호되게 직설

조립견 미국 부장을 향해 호되게 직설

8월 12일, 외교부 대변인 조립견은 정례 기자회견을 사회했다. 회의에서 기자는 다음과 같이 질문했다. 미국 위생및공공봉사부 부장 에이자(阿扎)는 11일, 대만대학에서 연설을 했다. 연설에 내용을 보면 중국 공산당은 세계에 전염병에 대해 경고 및 공동 예방 할 기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email protected]
Copyright © Moyiza.kr 2000~2020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