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정치 > 조선
  • 작게
  • 원본
  • 크게

불 붙은 중동정세에 키질하는 미국의 모험적 군사행위

[흑룡강신문] | 발행시간: 2020.01.07일 10:32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이란 최고지도자 하메네이. 하메네이는 '가혹한 보복'을 선언했고, 트럼프 대통령은 이에 맞서 '이란 내부 표적 공격'을 경고했다.

  (흑룡강신문=하얼빈) 지난 4일 저녁, 미군이 주둔한 이라크 살라딘성 발라드 공군기지와 이라크 주재 미국 대사관이 자리한 “그린존”이 피격당했다. 미국 트럼프 대통령은 4일, 만약 미국인원이나 시설이 습격당한다면 미국은 이란의 52개 목표에 신속한 타격을 가할것이라고 경고했다.

  전문가는, 미군이 이란 이슬람혁명수비대 산하 “쿠드스군”의 솔레이마니 지휘관을 제거하면서 두나라간 긴장세는 돌연 승격되고 중동지역 정세는 더 불안정해졌다고 했다.

  이란 최고지도자 하메네이는 3일 이란은 고위급 지휘관을 사살한 미군에 강경한 복수행동을 취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란 루하니 대통령도 4일 미군 공습으로 인한 솔레이마니 사망 사건은 이란에 대한 미국의 심각한 범행이라며 미국은 장기적인 후과에 직면할 것이라고 표했다.

  이란 정부는 3일 이란 주재 스위스 대사관 림시대행을 소환해 이번 습격은 적라라한 국가테로주의 행각이라고 규탄하였다. 미국과 이란이 1980년 외교관계를 단절한후 스위스는 줄곧 이란에서 미국의 리익을 대행해왔다.、이란 국가텔레비죤방송국은 3일 자리프 외무장관의 말을 빌어 이란은 솔레이마니를 사살한 미국의 법적 책임을 추궁할것이라고 보도했다.

  미국 국방부 소재지 펜타곤 청사는 3일 승격된 위협에대처하기 위해 중동에 근 3천명 병사를 증파한다고 선포했다. 이와 동시에 미 국무성도 자국민을 상대로 한 중동국가 관광 조기경보를 발표하고 모든 방식을 취해 조속히 이라크를 떠날것을 자국민에게 알렸다.

  트럼프 대통령은 4일, 만약 미국 목표를 습격하면 심각한 타격을 입을것이라고 이란에 경고했다. 같은날 미군이 주둔한 이라크 발라드 공군기지와 바그다드 “그린존”이 습격을 당했지만 당면 해당 사건이 이란과 관련되는지는 밝혀지지 않았다.

  전문가는 미국이 일방적으로 이란핵문제 전면협의에서 탈퇴한후 이란에 극한의 압박 조치를 취하면서 량국관계를 부단히 악화시켰다고 말했다. 전문가는 또 미국이 이란 고위급 장군을 숙청해 이란에 극한의 압력을 가하고 이란의 최저선을 건드렸다며 대규모 보복을 당할 가능성이 있다고 덧붙였다.비록 미국과 이란간의 충돌이 날로 격화되고 있지만 쌍방간 전면전이 터질 가능성은 미미하다. 2020년 대선을 앞둔 트럼프는 이란에 대한 타격으로 국내모순을 이전시키고 선거 카드를 늘리려 하지만 전쟁 발동의 의지는 없다. 경제제재하에 국내 민생문제와 더불어 시위와 소란이 수차 발생한 이란은 미국과 정면 충돌한다면 국내 정세를 더 악화시킬수밖에 없다.

  유엔 안토니오 구테레스 사무총장은 긴장세가 불거진 중동정세를 예의주시하고 있다. 구테레스 사무총장의 대변인 파르한 하크는 3일 성명에서, 당면은 여러 나라 지도자들이 최대한의 자제를 유지해야 할 시점이며 당면 세계는 또 한차례의 해만전쟁을 감당할수 없다고 말했다.

  전문가는, 솔레아마니의 사망은 미국과 이란을 보복의 순환에 빠뜨리게 할수 있어 중동지역 정세는 락관적이지 않다고 말했다.

  중국 현대국제관계연구원 중동연구소 전문가 진천은, 만약 보복행동이 해만지역에서 발생한다면 기타 나라에까지 영향이 미칠수 있을것이라고 하면서 만약 미국과 이란의 충돌이 이라크, 레바논 등 나라의 정국과 함께 작용한다면 전반 중동정세는 더 혼란스러울것이라고 말했다.

  전문가는, 솔레이마니의 이란지역에서의 지위와 국내외 영향력을 감안해 해당사건은 지난해 해만지역에서 수차 발생한 유조선 습격사건과 사우디아라비아 석유시설 피습사건들보다 훨씬 더 큰 영향을 끼칠것이라고 인정했다.

  /인민방송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50%
10대 0%
20대 0%
30대 5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50%
10대 0%
20대 0%
30대 5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칭다오조선족기업협회, 조직의 합법화와 경제창출 두마리 토끼 잡는다

칭다오조선족기업협회, 조직의 합법화와 경제창출 두마리 토끼 잡는다

2020년 시무식 및 회장단회의 개최 (흑룡강신문=하얼빈) 이계옥 특약기자 = 칭다오조선족기업협회 11기 회장단은 1월 19일 청양구 시얼뚠환펑호텔(希尔顿欢朋酒店)2층에서 시무식 및 사업계획 좌담회를 개최했다. 이날 회의에는 배철화 회장을 비롯한 회장단 성원 40여

2019년 中 40여개 상업위성 발사

2019년 中 40여개 상업위성 발사

(흑룡강신문=하얼빈) 중국항공과학기술그룹유한회사가 일전에 베이징에서 "중국우주항공과학기술 청서(2019)"를 발표했다. 청서에 의하면 현재 중국은 상업위성 분야에서 강한 발전 추세를 보이고 있다. 2019년 중국에서 연구제조하고 발사한 상업위성은 통신, 원격 탐

랴오닝성서 현재까지 고구려 유적 300여곳 확인

랴오닝성서 현재까지 고구려 유적 300여곳 확인

"고구려 기원 연구에 새로운 자료" 발견 중국 랴오닝성 번시(本溪) 자자푸쯔(賈家堡子)의 적석무덤 (흑룡강신문=하얼빈) 중국 동북 3성 랴오닝(遼寧)성 지역에서 현재까지 확인된 고구려 유적이 300여 곳에 이르는 것으로 알려졌다. 랴오닝성 문물고고연구원은 19일 '2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0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