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스포츠 > 스포츠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무술 유스올림픽 종목으로

[인터넷료녕신문] | 발행시간: 2020.01.10일 11:17



지난 8일 스위스 로잔에서 진행된 국제올림픽위원회 집행위원회회의에서 무술종목을 제4회 유스올림픽 정식종목으로 결정했다.

이는 무술이 처음으로 올림픽시리즈대회에서 정식종목으로 자리매김된 셈인바 무술이 올림픽종목으로 자리잡는 전략적 임무의 한 단계로서 정식종목

인정에 한걸음 더 다가갔다.

이날 국제무술련합회 사무총장이고 중국무술협회 주석인 장추평은 다음과 같이 말하였다. “국제올림픽위원회에서는 무술이 청소년들을 위주로 한

종목이고 남녀평등에도 매우 리로운, 무공해 운동이기에 유스올림픽 리념과 잘 맞아 떨어진다.”고 긍정하였다고 소개하였다.

이로써 무술은 2022년 세네갈 다까르유스올림픽의 정식종목으로 등장하면서 올림픽무대 등단의 첫걸음을 뗐다.

신체육넷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100%
10대 0%
20대 25%
30대 50%
40대 25%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2019년 中 상업위성 40여개  발사

2019년 中 상업위성 40여개 발사

(흑룡강신문=하얼빈) 중국항공과학기술그룹유한회사가 일전 베이징에서 "중국우주항공과학기술 청서(2019)"를 발표했다. 청서에 의하면 현재 중국은 상업위성 분야에서 강한 발전 추세를 보이고 있다. 2019년 중국에서 연구제조하고 발사한 상업위성은 통신, 원격 탐지

심무신구 제1회 '매력심무, 빙설성연' 빙설축제가 금풍만에서 개막

심무신구 제1회 '매력심무, 빙설성연' 빙설축제가 금풍만에서 개막

(흑룡강신문=하얼빈) 일전에 심무신구 제1회 '매력심무, 빙설성연'(魅力沈抚、冰雪盛宴) 빙설축제가 금풍만에서 개막되였다는 소식을 접하고 필자는 1월18일 점심, 리석경제구 금풍만광장을 찾아갔다. 주관측의 책임자는 “이번 빙설축제는 진일보로 광대한 시민들의 빙

칭다오조선족기업협회, 조직의 합법화와 경제창출 두마리 토끼 잡는다

칭다오조선족기업협회, 조직의 합법화와 경제창출 두마리 토끼 잡는다

2020년 시무식 및 회장단회의 개최 (흑룡강신문=하얼빈) 이계옥 특약기자 = 칭다오조선족기업협회 11기 회장단은 1월 19일 청양구 시얼뚠환펑호텔(希尔顿欢朋酒店)2층에서 시무식 및 사업계획 좌담회를 개최했다. 이날 회의에는 배철화 회장을 비롯한 회장단 성원 40여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0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