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연예 > 연예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한국 경찰, ‘주진모 폰해킹’ 수사 착수…“피해 내용 등 비공개”

[인터넷료녕신문] | 발행시간: 2020.01.13일 10:54



 (흑룡강신문=하얼빈) 한국 배우 주진모씨 등 연예인의 휴대전화 해킹 피해 사건이 발생해 경찰이 수사에 돌입했다고 서울 뉴시스가 전했다.

  서울경찰청 사이버안전과는 “일부 연예인들의 스마트폰 해킹 및 협박 피해 사건에 대해 수사 중”이라고 8일 밝혔다.

  주씨의 소속사 화이브라더스코리아는 전날 주씨의 휴대전화 해킹 피해 사실을 알리며 “연예인이란 이유로 사생활을 침해 당하고 개인 자료를

언론사에 공개하겠다는 악의적인 협박을 받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이에 대한 대가로 금품 요구까지 받고 있다”며 “배우의 사생활 보호와 피해를 방지하기 위해 취합한 자료를 바탕으로 법적 대응을

취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피해는 주씨 외에도 다른 배우와 아이돌 그룹 멤버, 감독 등도 당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관계자는 “피해자들의 사생활 보호 및 추가 피해 방지를 위해 구체적인 사항을 확인해 드리기는 어렵다”고 했다.흑룡강신문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56%
10대 0%
20대 3%
30대 33%
40대 15%
50대 3%
60대 1%
70대 0%
여성 44%
10대 1%
20대 3%
30대 25%
40대 13%
50대 2%
60대 1%
70대 0%

네티즌 의견 1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힘내세요
답글 (0)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가장 아름다운 설산 유람객’ 찾았다!

‘가장 아름다운 설산 유람객’ 찾았다!

‘5.1’절 기간 두명의 사천성 아안시 보흥형 다와껑자풍경구에서 자각적으로 쓰레기를 주은 유람객이 네티즌들의 눈길을 사로잡았으며 네티즌들로부터 ‘가장 아름다운 설산 유람객’으로 불리웠다. 이 두명의 열성적인 유람객의 행위에 감사를 표하기 위해 아안시문화체

하학시간, 4시 반에서 5시 반으로 조정할 수 없을가?

하학시간, 4시 반에서 5시 반으로 조정할 수 없을가?

이틀간 심양의 ‘4시 반 엄마단체’가 많은 사람들의 마음을 따뜻하게 했다. 지난 11년간 자발적으로 설립된 ‘엄마단체’는 이웃들의 아이를 데려오는 중임을 주동적으로 떠맡았는데 학생규모는 4명에서 45명으로 발전되였다. 주변학교의 교원들도 가입했으며 무료바둑반,

장춘시록원구조선족소학교 류사우, 국가녀자축구팀에 입선

장춘시록원구조선족소학교 류사우, 국가녀자축구팀에 입선

최근, 장춘시록원구조선족소학교 2018년 졸업생 류사우(刘思雨, 15세)가 U17 국가녀자축구팀에 입선되였다. U17 국가녀자축구팀에 입선된 장춘대중탁월녀자축구구락부의 U15팀 선수 류사우  지난 4월 23일, 중국축구협회에서는 〈U17 국가녀자축구팀의 2021년 제2기 집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1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