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경제 > 경제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우리 나라 석유, 천연가스 탐사 및 채굴 개방 예정, 조건에 부합되는 내자 외자 회사 모두 참여 가능

[인터넷료녕신문] | 발행시간: 2020.01.13일 13:11
9일, 자연자원부에서는 기자회견을 진행해 의 관련 상황에 대해 소개했다. 기자가 기자회견에서 입수한 소식에 따르면 우리 나라에서 석유, 천연가스 탐사 및 채굴을 개방할 예정이라고 한다. 우리 나라 경내에서 등록하고 순자산이 인민페 3억원 이상인 내자 외자 회사는 모두 규정에 따라 석유 및 천연가스 광업권을 취득할 자격을 가진다.

석유, 천연가스 탐사 및 채굴 관리개혁 방면에서는 또 석유, 천연가스 탐사 및 채굴 통합제도를 실시할 예정이다. 석유, 천연가스 탐사 및 채굴 기술이 기타 광산물과 다른 특징에 근거하여 수년간 존재한 문제에 초점을 맞추어 석유, 천연가스 탐광권자가 채굴할 수 있는 석유, 천연가스 자원을 발견할 경우 등기권한을 가지고 있는 자연자원 주관부문에 보고한 후 채굴를 진행할 수 있다.

에서는 석유, 천연가스 탐사의 위험도가 높고 투입이 많은 등 특징을 고려해 기업의 순자산에 대한 요구를 최대한 낮추었으며 안전, 환경보호 등 자질요구와 규정에 부합되고 상응한 석유, 천연가스 탐사 및 채굴 기술력을 갖추어야 한다고 규정했다.

인민넷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10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10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천하종횡]한일관계 재차 소용돌이 속으로, 이번엔 왜?

[천하종횡]한일관계 재차 소용돌이 속으로, 이번엔 왜?

요즈음 력사적 문제로 좀처럼 진정되지 않던 한국과 일본이 재차 충돌했다. 일각에서는 두 나라간에 새로운 외교와 경제전이 폭발할 수도 있다고 분석했다. 그럼 그 원인은 무엇일가? 2018년 10월 30일, 한국 근로자 배상청구안이 승소했다. 강제징용 로동자 배상안건에

8월 15일은 일본이 무조건 투항을 선포한 날

8월 15일은 일본이 무조건 투항을 선포한 날

1945년 8월 14일, 일본정부는 미국, 영국, 쏘련, 중국 등 4개 나라를 조회하고 〈포츠담 선언〉을 접수한다고 선포했다. 8월 15일, 일본 천황 히로히토는 라지오를 통해 일본이 무조건 투항한다고 정식으로 선포했다. 사진은 1945년 9월 9일 오전 9시 남경에 위치한 중

조립견 미국 부장을 향해 호되게 직설

조립견 미국 부장을 향해 호되게 직설

8월 12일, 외교부 대변인 조립견은 정례 기자회견을 사회했다. 회의에서 기자는 다음과 같이 질문했다. 미국 위생및공공봉사부 부장 에이자(阿扎)는 11일, 대만대학에서 연설을 했다. 연설에 내용을 보면 중국 공산당은 세계에 전염병에 대해 경고 및 공동 예방 할 기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email protected]
Copyright © Moyiza.kr 2000~2020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