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경제 > 경제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中 금융시장 개방에 외국 금융사 “중국 인재 잡아라”

[인터넷료녕신문] | 발행시간: 2020.01.13일 17:31



중국 당국이 금융 시장 개방을 확대하는 가운데 외국계 금융기업들이 중국 인력 확충에 열을 올리고 있다.

13일 신랑재경(新浪财经)에 따르면 중국 시장 진출을 앞두고 있는 세계적인 금융 투자회사인 골드만삭스가 향후 5년 동안 중국인 직원을 2배 이상 늘려 600명까지 확충할 예정이다.

한 업계 관계자에 따르면 이는 뉴욕에 본사를 두고 있는 한 투자은행 고위층이 정한 5년 계획 중 일부라고 알려졌다.

2018년 최고 경영자에 오른 골드만 삭스 데이비드 솔로몬 CEO는 “5년 내 중국 시장에 사업을 확대하겠다”라며 장기 사업 전략을 발표한 바 있다.

이 같은 움직임은 중국 당국의 금융시장 개방 의지와 연관성이 깊다. 중국 당국의 계획에 따르면 올해 말까지 외국 투자 은행이 100% 중국 금융계 자회사를 소유할 수 있도록 시장을 개방한다. 이는 45조 달러에 달하는 중국 금융 시장 개방의 서막을 알리는 것이기도 하다. 이번에 개방하는 금융 사업에는 자산관리와 보험도 포함되어 있어 외국계 기업들이 적극적으로 중국 시장 문을 두드릴 전망이다.

골드만삭스는 이미 중국의 한 투자은행에 대한 지분율을 33%에서 51%로 늘리는 안건이 논의 중이며 연말 전까지 100% 지분 확보가 목표인 것으로 알려졌다. 이 외에도 중국 내의 투자은행, 시장, PB, 시중은행에 대한 투자를 확대할 전망이다.

이 외에도 JP모건의 경우 중국 사무실 규모를 확충하고 UBS는 향후 3~4년 안에 중국 투자은행 직원수를 두 배 이상 확충을 목표로 하고 있다. 일본 노무라 증권의 경우 중국 VIP고객을 위한 사업을 신설하는 한편 2023년까지 투자은행 직원을 500명까지 늘리겠다고 밝힌 바 있다.

이민정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75%
10대 0%
20대 0%
30대 50%
40대 25%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25%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25%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습근평 전국 인민들에게 설인사

습근평 전국 인민들에게 설인사

20일 오후, 운남에서 고찰 중인 습근평 총서기는 곤명국제컨벤션센터에서 설용품 시장의 공급정황을 돌아보면서 전국 인민들에게 설인사를 보냈다. 습근평은 다음과 같이 말했다. 쥐해의 설날을 맞이하는 지금 나는 여기에서 곤명, 운남의 여러분, 그리고 전국인민과 향

장백현서 ‘장백 좋은 사람’ 표창대회를

장백현서 ‘장백 좋은 사람’ 표창대회를

련속 다년간 해마다 한번씩 있게 되는 장백조선족자치현 ‘장백 좋은 사람’발표회가 일전 현민족문화활동중심에서 진행되였다. ‘장백 좋은 사람’ 선진집단 현당위 선전부와 현문화라지오텔레비죤신문출판관광국, 현융합매체중심의 공동주최로 마련된 2019년 ‘장백 좋은

[수기 32] 우리 부부

[수기 32] 우리 부부

나와 남편은 내가 대학교 3학년 되던 해 겨울방학에 처음 만났다. 음력설 휴가로 길림에서 직장을 다니던 남편이 집으로 돌아왔고 나의 아버지와 남편의 엄마가 같은 위생계통에서 근무하는 인연으로 만남의 자리가 만들어진 것이다. 그 때 남편은 엄마의 손에 끌려 직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0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