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정치 > 한국
  • 작게
  • 원본
  • 크게

새해 첫날 인도 신생아 중국보다 2만여명 많아

[인터넷료녕신문] | 발행시간: 2020.01.14일 10:39



2020년 새해 첫날 인도에서 무려 6만 7000여명의 아기가 태여난 것으로 추산됐다.

유엔아동기금(UNICEF·유니세프)에 따르면 1월 1일 190개국에서 39만 2078명의 아기가 태여난 것으로 추정되며 이 가운데 인도가 6만 7385명(17%)으로 1위를 차지했다.

2위를 차지한 중국의 4만 6299명보다도 2만 1086명이 많다.

3위 나이제리아 2만 639명, 4위 파키스탄 1만 6787명, 5위 인도네시아 1만 3020명, 6위 미국 1만 452명 등으로 집계됐다.

새해 첫날 태여난 신생아의 절반이 상위 8개 국가에서 태여났다.

한국은 1152명의 신생아가 태여난 것으로 추정됐다.

현재 국가별 인구 순위를 보면 중국(14억 4000만명), 인도(13억 8000만명), 미국(3억 3000만명), 인도네시아(2억 7000만명), 파키스탄(2억 2000만명) 순이다.

앞서 유엔은 중국 인구가 앞으로도 증가를 계속하지만 2024년에는 인도에 역전당해 최대 인구대국 지위를 넘겨줄 것으로 전망했다.

중국이‘한 자녀 정책’으로 대표되는 산아제한 정책을 추진한 결과 15~64세의 생산년령인구가 이미 감소세로 돌아섰기 때문이다.

종합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김옥 정협위원, 칭다오시 변호사업계 섭외우수인재상 수상

김옥 정협위원, 칭다오시 변호사업계 섭외우수인재상 수상

시남구 팔대관호텔에서 정협 제13기시남구위원회 제4차회의에 참가한 김옥 변호사. (흑룡강신문=칭다오)칭다오시 시남구에서 연속 3기 정협위원(政协委员)을 맡아온 베이징시잉커변호사(칭다오)사무소의 김옥 변호사가 1월 14일 중공 칭다오시변호사항업위원회로 부터

목단강시조선족소학교 흑룡강성 청소년눈밭축구경기에서 준우승을

목단강시조선족소학교 흑룡강성 청소년눈밭축구경기에서 준우승을

(흑룡강신문=하얼빈)일전 2019-2020년 흑룡강성 청소년눈밭축구경기가 할빈정보공정학원운동장에서 성황리에 막을 열었다. 도합 88개 학교에서 참가한 이번 눈밭축구경기는 고중, 초중, 소학교 3개 단계로 나누어 리그전으로 진행하였다. 소학조는 도합 44개 팀이 참가

림구현교육중심학교당지부 빈곤학생가정을 찾아 뜨거운 사랑을 전달

림구현교육중심학교당지부 빈곤학생가정을 찾아 뜨거운 사랑을 전달

(흑룡강신문=하얼빈)엄동설한의 추위도 뜨거운 사랑앞에서는 따사로움을 느낀다. 빈곤가정의 학생들이 유쾌한 분위기속에서 춘절을 맞으며 또한 마음속으로부터 진정 학교라는 대가정과 선생님들의 뜨거운 사랑을 느끼게 하고 가일층 빈곤학생들에 대한 관애를 체현하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0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