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정치 > 정치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습근평 총서기, 금융영역의 반 부패 심화

[흑룡강신문] | 발행시간: 2020.01.14일 10:48
  (흑룡강신문=하얼빈) 습근평 총서기가 13일 개최된 중앙기율검사위원회 연례 전체회의에서 중국은 금융영역의 반 부패 사업을 심화하고 국유기업의 반 부패 역도를 강화하며 국가자원과 국유자산관리를 강화하고 지방 채무 리스크에서 은폐된 부패문제를 조사 처리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는 의료기구 내외가 결탁하여 보험 사기를 치는 행위를 단호히 조사 처리하고 장기적으로 유효한 감독관리 메커니즘을 마련하고 강화해야 한다고 표시했다.

  습근평 총서기는 경외 국유자산감독관리제도를 완벽화하고 각급 “제1 책임자”에 대한 감독 조사를 강화하며 직무 회피와 이임 회계 감사 제도를 완벽화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출처: 국제방송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열나고 목이 따끔… 코로나19와 혼동하기 쉬운 ‘편도염’

열나고 목이 따끔… 코로나19와 혼동하기 쉬운 ‘편도염’

열이 38도를 오르내리고 목이 지나치게 따갑고 아픈 증상이 찾아오면 코로나19부터 의심하고 덜컥 겁부터 먹기 쉽다. 그러나 병원을 찾아 진찰받은 결과 코로나19가 아닌 ‘급성편도염’이란 진단을 받아 그나마 안도의 한숨을 내쉬였다는 사람들이 많다. 그러나 편도염

 의사가 왜 자꾸 물을 많이 마셔라 했는지 이제 확실히 알겠네요

의사가 왜 자꾸 물을 많이 마셔라 했는지 이제 확실히 알겠네요

몸이 아파 병원에 갔을 때 의사가 꼭 당부하는 말이 있다. 바로 "물을 많이 마셔야 한다는 것이다.' 의사의 얘기대로라면 물은 아프지 않는 '만능약'인 것 같다. 신체에 물이 필요한 리유가 무엇인지 알아보자. 1.신체 일부에 물이 부족하면 모종 기능을 억제하여 결국

[길신론평]삶의 등불

[길신론평]삶의 등불

—제2회 《길림신문》 ‘두만강'칼럼상 심사평 ◆홍길남(길림신문사 사장 겸 총편집) 《길림신문》 ‘두만강'칼럼상 시상식이 벌써 제2회를 맞이하게 되였다. 다시 말하면 길림신문사에서 칼럼으로 신문의 기치를 세우기로 선언한 지 벌써 2년이 되였다. 지난해에 우리는 도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0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