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사회 > 사회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심수 국영기업 하룻밤에 16만원 어치 마오타이 마셨다

[인터넷료녕신문] | 발행시간: 2020.01.14일 15:22



중국 시진핑(习近平) 정부 출범 이후 가장 심혈을 기울였던 것이 부패척결로 공무원과 국영기업에서 관행처럼 이어져 내려오던 접대 문화 등을 근절시켰다. 그런데 최근 선전(深圳)의 한 국영기업이 하룻밤 만에 수 천 만원 상당의 마오타이(茅台)를 마시고 흥청망청 돈을 쓴 것으로 알려져 논란이 일고 있다.

13일 계면신문(界面新闻)에 따르면 선전시 광밍구 건설발전그룹(深圳市光明区建设发展集团)의 종무식이 ‘광란의 파티’로 변했다. 지난 4일 선전 롱화구(龙华区)의 한 5성급 호텔에서 열린 이 기업 종무식에 비밀 조사단이 잠입했다. 80여 명의 임직원이 참석한 종무식 뒷풀이에서만 약 21만 원이 넘는 돈이 사용되었다.

이날 한 테이블 당 가격은 약 5000위안짜리 코스요리였고 당일 뒷풀이 시작 직전 광밍건설그룹의 책임자인 장모씨는 “우리가 마시는 것은 기쁨의 술이요 행복의 술”이라며 마음껏 즐길 것을 당부했다.

그러나 마음대로 놀자는 말과는 달리 행동은 매우 조심스러웠다. 자신들이 마시는 바이주(白酒)는 잘 보이지 않는 구석에 숨겨놓고 병 자체는 외관상 보이지 않도록 했다. 또한 자신들의 연회장 문 밖에는 직원과 호텔 직원들을 세워두고 외부인의 출입을 철저히 금지하며 자신들의 파티를 즐겼다.

이번 사건에 잠입 취재한 선전시 기율위원회에 따르면 당일 마신 바이주는 시가 약 8000위안짜리 1.3리터 마오타이였다. 이날 그들이 마신 마오타이만 16만 위안 상당이며 5개의 스위트룸을 비롯해 84개의 객실까지 추가로 예약한 사실이 알려져 충격을 주었다.

잠입 조사단이 공개한 영상과 증언 등을 토대로 기율위원회에서는 즉각 조사에 나선 상태로 해당 기업의 사장은 바로 면직 처리 되었다.

이 소식을 들은 누리꾼들은 “면직으로는 부족하다”, “아직도 이렇게 흥청망청 돈을 쓰는 국영기업이 있다니…씁쓸하다”며 더욱 강력한 처벌을 원하는 목소리가 높았다.

한편 이 기업은 지난 2017년 1월 24일 설립된 현지 구(区)에서 가장 큰 국영기업이었다. 14개 부서로 나눠진 이 건설사는 자회사와 계열사만 25개에 달하고 직원수는 800명 정도의 기업이었다.

이민정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100%
10대 0%
20대 0%
30대 10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김옥 정협위원, 칭다오시 변호사업계 섭외우수인재상 수상

김옥 정협위원, 칭다오시 변호사업계 섭외우수인재상 수상

시남구 팔대관호텔에서 정협 제13기시남구위원회 제4차회의에 참가한 김옥 변호사. (흑룡강신문=칭다오)칭다오시 시남구에서 연속 3기 정협위원(政协委员)을 맡아온 베이징시잉커변호사(칭다오)사무소의 김옥 변호사가 1월 14일 중공 칭다오시변호사항업위원회로 부터

목단강시조선족소학교 흑룡강성 청소년눈밭축구경기에서 준우승을

목단강시조선족소학교 흑룡강성 청소년눈밭축구경기에서 준우승을

(흑룡강신문=하얼빈)일전 2019-2020년 흑룡강성 청소년눈밭축구경기가 할빈정보공정학원운동장에서 성황리에 막을 열었다. 도합 88개 학교에서 참가한 이번 눈밭축구경기는 고중, 초중, 소학교 3개 단계로 나누어 리그전으로 진행하였다. 소학조는 도합 44개 팀이 참가

림구현교육중심학교당지부 빈곤학생가정을 찾아 뜨거운 사랑을 전달

림구현교육중심학교당지부 빈곤학생가정을 찾아 뜨거운 사랑을 전달

(흑룡강신문=하얼빈)엄동설한의 추위도 뜨거운 사랑앞에서는 따사로움을 느낀다. 빈곤가정의 학생들이 유쾌한 분위기속에서 춘절을 맞으며 또한 마음속으로부터 진정 학교라는 대가정과 선생님들의 뜨거운 사랑을 느끼게 하고 가일층 빈곤학생들에 대한 관애를 체현하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0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