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정치 > 정치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화제]향항 폭도의 한탄“이미 졌다” 더 출근하지 않으면 생활할 돈이 없다

[길림신문] | 발행시간: 2020.01.20일 10:37
향항의 조례 개정 풍파가 수개월 지속되는 동안 폭도들은 미친듯이 경찰을 습격하고 방화하였다. 향항 경찰측의 집법강도가 강화됨에 따라 향항 폭동의 규모와 인원수는 모두 다소 줄어들었다. 최근 폭도들은 인터넷에 “락심하다”, 앞날이 막막하다는 글을 올렸다. 어떤 이는 “이제 더 출근하지 않으면 살아갈 돈이 없다”는 글을 올렸다.




향항 뉴스넷의 보도에 따르면 전번에 향항의 ‘용무파’들이 대량으로 퇴장을 선포한 뒤 향항의 ‘3파’(파업, 수업 거부, 시장 페쇄) 행동과 시위집회는 이미 뚜렷이 흐릿해졌다. 최근, 시위행진에 참여했던 여러 폭도들은 인터넷에 글을 올려 ‘동료들’에게 물었다. “주변의 많은 사람들이 다시 정상적 생활로 돌아가기 시작했다는 감이 들지 않는가?” 한 폭도는 자신의 신변에 있던 적지 않은 사람들이 륙속 꼬박꼬박 출근하기 시작하면서 주택을 구매할 준비를 하고 있으며 이전에 시위집회에 참가했던 사람들이 지금은 나오지 않는다고 글을 발표하였다. 그는 글 마지막에 자신은 이런 ‘비관’ 정서를 퍼뜨리고 싶지 않지만 사실이 이러하다고 강조하였다.

이에 많은 사람들이 동감을 표하며 “시위에 참가하는 사람들이 확실히 점점 줄어지고 있다…”라는 댓글을 달았다. 또 어떤 이는 앞날이 막막하다고 직언하면서 정말 “힘들다”, 더 출근하지 않으면 살아갈 돈도 없다...고 밝혔다.



향항 매체들은 폭란분자들이 저들의 행동을 발동하기 위해 일상적으로 사용하는 ‘련등’(连登) 토론구를 보면 ‘행동 메시지’는 이미 대폭 줄고 대부분은 뉴스로 대체되여있음을 발견할 수 있다고 밝혔다.

향항 매체는 다음과 같이 지적했다. 향항 신임 경무처 처장인 등병강이 취임한 이래 향항 경찰대의 집법 책략이 효과를 보고 있다. 점점 더 많은 폭도들이 행동중에 향항 경찰에게 체포되여 폭력의 ‘병력 래원’이 모자라는 데다가 폭도들 내부에 모순이 끊어지지 않아 늘 ‘개싸움’을 벌리는 꼴을 보여주어 폭도들의 원기가 많이 상하였다. 그외 향항 경찰측의 집법강도 강화는 폭도들에게 아주 큰 두려움을 가져다주었다.

/인민일보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10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10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청도대학 부속병원 최창성 조선족 의사가 무한 일선에서 보내온 근무 일지 2020년 2월 11일 화요일. 흐림 (흑룡강신문=청도) 무한에 도착한지 이틀째인테 날씨가 흐리고 추위가 느껴온다. 호텔 창밖을 보니 스산한 거리에는 사람들의 종적을 찾아볼 수가 없다. 드문드
1/3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한국 코로나19 확진자 52명 추가, 총 156명

한국 코로나19 확진자 52명 추가, 총 156명

신규환자 중 대구·경북 41명…신천지 관련 39명·대남병원 1명 확진 진단검사 누적인원 1만 4천명↑…2천707명 검사 진행 중 (흑룡강신문=할빈) 21일 오전 한국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환자가 52명 추가 발생했다. 이로써 한국내 확진자는 156명으로

일본 크루즈선 코로나 감염 13명 또 확인…총 634명

일본 크루즈선 코로나 감염 13명 또 확인…총 634명

(흑룡강신문=할빈) 마스조에 요이치 일본 전 후생노동상은 추열 CGTN 앵커와의 인터뷰에서 일본 각지에서 이미 80명이 넘는 코로나19 환자가 나타났는데, 이는 사태가 매우 심각함을 의미한다며 일본정부는 마땅히 보다 신속한 조치를 취해 전염병의 전파를 통제해야

연변주의료팀 호북지원 원정의식 거행

연변주의료팀 호북지원 원정의식 거행

(흑룡강신문=연길) 21일, 연변주의료팀 호북지원 원정의식이연변주정무중심에서 거행되였다. 출정한 연변주 호북지원의료팀은 도합 25명으로서 의료팀은 출정통지를 받은 2시간내에 건립된 것으로 알려졌다. 원정의식에서 전체 의료팀은집단선서를 하는 가운데 의무일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0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