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경제 > 경제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중국—유럽 렬차 8,200만원 화물 싣고 유럽으로

[길림신문] | 발행시간: 2020.02.10일 12:32
8일, 화물을 가득 실은 중국—유럽 (장춘—만주리—유럽)렬차가 장춘 흥륭철도통상구에서 출발하여 유럽으로 향했다. 이는 2020년 음력설 후 길림성에서 발송한 첫 중국—유럽 정기렬차이다.

렬차에는 42개 표준 컨테이너에 전자제품, 자동차 부품, 주형 등 여러 품종의 수출화물을 탑재했는데 화물가치는 도합 8,200만원에 달한다.

당면 전국 인민이 한마음 한뜻으로 전염병 발생상황을 예방통제하는 관건적인 시기에 장춘흥륭세관은 렬차 발송과 운수를 대폭 지지하고 첫시간에 기업의 수요에 호응하여 기업과 미리 소통하고 전문인원이 세관 신고, 검사 사업을 책임지고 지도하며 대외무역을 안정시키고 발전을 촉진하는데 진력하여 전염병 영향을 최저한도로 낮추고 렬차 통관이 원활하고 쾌속적으로 운송되도록 확보하며 ‘전염병 저격’과 ‘감독관리 봉사’에서 책임을 다하고 있다.

/인민넷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100%
10대 0%
20대 0%
30대 33%
40대 67%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역유입 막겠다' 중국, 한국 입국자 통제 강화

'역유입 막겠다' 중국, 한국 입국자 통제 강화

연변, 공항서 한국발 승객 전용통로 개설… 개별 마중 금지 북경도 2주간 자가 격리…위해 등 일부는 강제 격리 시행 연길국제공항. /자료사진 (흑룡강신문=할빈) 중국이 한국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역유입되는 것을 막기 위해 한국에서 입국하는

24일부터 연길공항 마중 못한다!

24일부터 연길공항 마중 못한다!

한국에서 연길 입국자 통일적으로 목적지까지 간다 (흑룡강신문=할빈) 2월 24일부터 연변주공안 및 공항검사소는 최소 비행기착륙 2시간전에 한국에서 연길로 오는 비행기승객들의 정확한 정보를 관련 현시에 발송, 각 현시는 접수인원정보에 따라 전용차량과 전문일군

연변, 마지막 코로나19 확진 환자 퇴원

연변, 마지막 코로나19 확진 환자 퇴원

2월 24일 오후 2시, 연변의 마지막 코로나 19  확진 환자가 치유되여 퇴원하면서 5명이던 연변 코로나19 확진 환자가 전부 퇴원했다. 이번에 퇴원한 환자 김모녀성(40세)은 강소성 무석시에 장기 거주, 음력설 기간 룡정에 친척방문을 온 그녀는 2월 4일 기침, 발열, 무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0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