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경제 > 경제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해남, 면세 한도 3만→10만원 상향… 아이폰도 판다

[인터넷료녕신문] | 발행시간: 2020.07.02일 04:30



당국이 해남성을 세계적인 자유무역항으로 부상시키려는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해남 관광객의 면세 구매 한도가 세배 이상 상향 조정됐다.

2일 앙광망(央广网)은 앞서 《해남 자유무역항 건설 계획》이 발표된 지 한 달 만에 해남도 면세 구매 관련 신규 정책이 정식 시행됐다고 보도했다.

이번 정책에서 눈에 띄는 특징은 ▲해남도 관광객 연간 면세 구매 한도 3만원→10만원으로 상향 조정 ▲단일 제품 면세 한도 8000원 폐지 ▲아이폰 등 전자제품 면세 항목 대폭 추가 등이다.

특히 애플 아이폰이 면세 항목에 포함된 점에 현지 관광객들의 관심이 집중됐다. 실제로 현재 해남에서 면세로 판매되고 있는 아이폰11 프로맥스(512GB)는 1만 210원으로 애플 홈페이지 공식 판매가 1만 2699원보다 무려 20% 저렴하다.

같은 모델 256GB 제품의 경우 해남 면세가는 8625원으로 홍콩에서 판매되는 면세 제품보다 1200원 더 저렴한 수준이다.

앞서 재정부, 해관총서, 국가세무국은 지난 29일 ‘해남도 관광객 면세 구매 정책에 대한 공고’를 발표해 중국 국내 관광객들이 해남에서 10만원에 달하는 면세 제품을 구매해 내륙으로 돌아올 수 있도록 규정했다. 해남을 자유무역항과 관광 쇼핑센터로 부상시켜 거액의 해외 소비를 내수로 돌리려는 의도다.

신규 정책에는 해남 면세 상품을 기존 38가지에서 45가지로 확대했다. 새로 추가된 면세 상품으로는 천연꿀, 차, 테블릿 PC, 웨어러블 기기, 스마트폰, 전자오락기, 술 등이 포함됐다.

이 밖에도 기존 단일 제품에 대한 면세 한도 8000원도 폐지됐다. 기존에는 8000원 이상의 제품을 구매할 경우 그 이상의 세금을 추가 납부해야만 했다.

신규 정책은 대부분의 면세 제품에 대한 구매 한도를 철폐했다. 단, 화장품의 경우 1인당 30개, 스마트폰 4대, 주류 1500밀리리터 이하로 일부 제품에 대해서만 제한했다.

한편, 국무원은 지난달 1일 국가 육성산업 장기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해남 자유무역항 건설 계획》 발표해 오는 2050년까지 해남을 세계적인 자유무역항으로 세우겠다는 목표를 제시한 바 있다.

종합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100%
10대 0%
20대 0%
30대 10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대련의 한 축구 해설진이 코로나19로 경기에 참가하지 못한 선수에 대해 조롱성 발언을 했다가 여론의 뭇매를 맞고 사과했다. 7월 31일 저녁, 슈퍼리그 대련인팀과 하남건업팀의 경기를 앞두고 대련라지오텔레비죤방송국의 해설진 곽의비와 왕붕은 이날 경기 결과를 예
1/3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백년 박바가지 백년 고목의 품에 안기다

백년 박바가지 백년 고목의 품에 안기다

반남박씨일가와 함께 두만강을 건어온 바가지가 민족력사의 견증물로 백년 고목의 품속에 안겼다. 안개비가 자욱이 내리던 그 날 7월 28일, 중국조선족생태문화원(룡가미원) 민속박물관에서 열리는 ‘반남박씨 바가지 전시회’에 참가하고저 수심 깊은 호수 우에 보기 좋

뜻깊은 생일 보낸 뢰봉반 성원

뜻깊은 생일 보낸 뢰봉반 성원

뜻 깊은 생일 보낸 뢰봉반 성원 유기농장 강화 사장과 함께 배추김치 배달에 나선 허애자 뢰봉반 성원 지난 8월 5일은 ‘연길 훌륭한 사람’으로 선정된 연길로인뢰봉반 성원 허애자의 생일날이다. 언제나 사랑의 마음으로 들끓는 허애자는 올해 생일도 의미 있게 보내기

세계최고의 생수로 세계최고의 기업 꿈꾼다

세계최고의 생수로 세계최고의 기업 꿈꾼다

  장백산기슭의 이도백하진에 자리잡고 있는 연변농심광천수유한회사 생산직장이다. 귀청을 울리는 기계의 동음속에서 농심상표를 착용한 무수한 생수가 현대화한 생산흐름선에서 쏟아져나오며 눈앞에서 경쾌한 장관을 이루고 있다. 8월5일,기자는 코로나19 국내 전염병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0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