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사회 > 사회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국내 첫 코로나19 백신 '특허'... 단시일내 양산 가능

[인터넷료녕신문] | 발행시간: 2020.08.17일 04:11



국가지식재산권국이 국내 자체 개발한 코로나19 백신에 특허를 부여, 국내 최초로 특허를 받은 코로나백신이 됐다고 17일 북경청년보(北京青年报)가 보도했다.

국내 제약회사인 캔시노 바이오로직스와 군사의학연구원이 공동 개발했으며, 국가지식재산권국에 등록된 백신 발명인은 진미(陈薇) 등 15명이다. 진미는 군과대학원 군사의학연구원 원사로, 올 3월 특허 신청 후 8월 11일 특허권을 부여받았다.

연구팀은 해당 백신의 1, 2상 임심실험을 통해 백신의 안전성과 항체 형성에 성공했다고 밝혔으며 3상 임상 실험을 추진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해당 백신은 빠른 시일 내에 대규모 생산이 가능해 돌발적 역병 사태에 대응할 수 있다"고 소개되고 있다.

한편, 국제의학지 'TheLancet'에 따르면 현재 전 세계적으로 250여종의 후보 코로나19 백신이 개발 중이며 이 가운데서 17개 이상이 임상실험에 들어간 것으로 나타났다.

종합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10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10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보름 음식안전 보장

보름 음식안전 보장

2월 24일, 하북성 하간시 시장감독관리국 직원이 한 슈퍼마켓에서 식품안전검사를 진행하고 있다. 보름을 앞두고 하북성 하간시시장감독관리국은 명절음식 안전검사를 진행했는데 쇼핑몰, 슈퍼마켓, 농산품시장에서 판매하는 각종 음식에 대해 엄격한 검사를 진행함으

'꽃등 만들며 정월대보름 준비'

'꽃등 만들며 정월대보름 준비'

2월 25일 , 청도 잔교(棧橋) 서점 측은 ‘지금 있는 이 자리서 음력설 보내기’ 운동에 참여하고 있는 학생들을 초청해 정월대보름 관련 민속을 체험하고, 꽃등을 만들고, 원소를 빚으며 정월대보름을 맞을 준비를 했다. 소식에 따르면, 이 서점은 올해 음력설 련휴 기간

중국 각지 다채로운 민속 행사로 정월대보름 명절 분위기 물씬

중국 각지 다채로운 민속 행사로 정월대보름 명절 분위기 물씬

정월대보름을 맞이하여 룡춤(舞龙)과 사자춤(舞狮), 노젓기 놀이(划旱船) 등 민속 공연이 사람들에게 전통적인 명절 분위기를 물씬 풍겼다. /인민망 한국어판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1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