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사회 > 사회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성추행범 뒤쫓다 부상입힌 소년 '구속' 논란

[인터넷료녕신문] | 발행시간: 2020.08.28일 10:59
경찰이 성추행범을 뒤쫓다가 발로 넘어뜨려 부상을 입힌 고등학생을 구속해 큰 논란이 일고 있다고 26일 펑파이신문(澎湃新闻)이 보도했다.

지난 6월, 당시 고3이던 후(胡. 18) 모군과 아이(艾. 18) 모양은 한 쇼핑몰에서 만나 식사를 하고 나오던 중 레이(雷. 54) 씨를 만났다. 그들 앞으로 지나가던 레이 씨는 아이 양을 흘낏 쳐다보고는 갑자기 방향을 틀어 그들 쪽으로 향해 가면서 팔로 아이 양의 가슴을 세게 부딪친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후 모군은 레이 씨와 언쟁을 벌이다가 상대방이 성추행 사실을 극구 부인하자 함께 쇼핑몰 CCTV 확인에 나섰다. 쇼핑몰 관계자와 함께 CCTV를 돌려보고 있는 가운데 레이 씨는 슬그머니 도망을 치기 시작했고 그 뒤를 쫓던 후 모군은 그의 종아리를 차서 넘어뜨렸다. 레이 씨는 넘어지면서 골반, 다리 등에 골절상을 입은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조사에서 레이 씨가 성추행 사실을 시인했으나 경찰은 그가 부상으로 치료 중인 점을 감안해 구속하지 않기로 했다. 반면, 레이 씨를 발로 차서 넘어뜨려 상해를 입혔다는 이유로 후 모군을 구속했다. 후 모군의 가족은 울며겨자먹기로 레이 씨의 입원치료비 1만원을 부담했다. 레이 씨는 또 적반하장 격으로 20만원의 합의금을 요구했다.

이같은 사실이 인터넷을 통해 알려지자 누리꾼들은 크게 분노했다. 성추행범을 뒤쫓다가 생긴 예기치 못한 사고인데, '의인'은 못돼도 구속은 말도 안된다며 경찰의 처리방식이 부당하다는 목소리를 냈다. 그러면서 "(경찰이) 이런 식으로 한다면 불의를 보고 나설 사람이 어디에 있겠냐", "나쁜 놈들의 기만 살린다"며 비난이 쇄도했다.

이처럼 사회적으로 큰 논란이 일게 되자 26일 후난 융저우시(永州市) 관할 경찰서는 후 모군에 대한 구속을 풀고 해당 사건을 상급 공안기관에 이관해 재조사를 의뢰했다.

한편, 모군의 법률대리인은 "무죄를 주장할 것"이라며 "레이 씨의 성추행은 엄연히 존재하는 사실로 논쟁의 여지가 없고 후 군은 상대방을 다치게할 의도가 전혀 없었기 때문"이라고 그 이유를 설명했다. 레이 씨를 뒤쫓을 당시 후 모군은 팔목 부상으로 기부스를 하고 있는 상태여서 손을 쓸 수 없어서 발을 사용했고 레이 씨가 바닥에 넘어진 후에는 아무런 가해도 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종합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75%
10대 0%
20대 0%
30대 50%
40대 25%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25%
10대 0%
20대 0%
30대 25%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가장 아름다운 설산 유람객’ 찾았다!

‘가장 아름다운 설산 유람객’ 찾았다!

‘5.1’절 기간 두명의 사천성 아안시 보흥형 다와껑자풍경구에서 자각적으로 쓰레기를 주은 유람객이 네티즌들의 눈길을 사로잡았으며 네티즌들로부터 ‘가장 아름다운 설산 유람객’으로 불리웠다. 이 두명의 열성적인 유람객의 행위에 감사를 표하기 위해 아안시문화체

하학시간, 4시 반에서 5시 반으로 조정할 수 없을가?

하학시간, 4시 반에서 5시 반으로 조정할 수 없을가?

이틀간 심양의 ‘4시 반 엄마단체’가 많은 사람들의 마음을 따뜻하게 했다. 지난 11년간 자발적으로 설립된 ‘엄마단체’는 이웃들의 아이를 데려오는 중임을 주동적으로 떠맡았는데 학생규모는 4명에서 45명으로 발전되였다. 주변학교의 교원들도 가입했으며 무료바둑반,

장춘시록원구조선족소학교 류사우, 국가녀자축구팀에 입선

장춘시록원구조선족소학교 류사우, 국가녀자축구팀에 입선

최근, 장춘시록원구조선족소학교 2018년 졸업생 류사우(刘思雨, 15세)가 U17 국가녀자축구팀에 입선되였다. U17 국가녀자축구팀에 입선된 장춘대중탁월녀자축구구락부의 U15팀 선수 류사우  지난 4월 23일, 중국축구협회에서는 〈U17 국가녀자축구팀의 2021년 제2기 집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1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