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사회 > 사회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신축 아파트 알고 보니 납골당?

[인터넷료녕신문] | 발행시간: 2020.09.04일 02:03



국내 한 신축 아파트가 알고보니 무허가로 용도 변경을 한 것으로 나타나 충격을 주고 있다. 원래 용도는 다름아닌 납골당이었다.

2일 북만신시각망(北晚新视觉网)에 따르면 천진시 빈해신구의 중당진(中唐镇)의 한 아파트가 기존의 공공 납골당 용도의 토지에 불법적으로 아파트를 건설해 분양했다. 확인한 결과 이 아파트는 총 16개 동으로 이루어져 있고 외관상으로는 일반 아파트와 차이가 없다. 다른 점이라면 모든 가구의 창문이 검은색으로 되어 있다.

층별로 약 25가구가 있고 면적은 20~50평방미터로 다양하다. 현관문 위에는 ‘X 가문의 사당’이라는 간판이 걸려있다.



즉 이 아파트 건물은 일반인의 입주 아파트가 아니라 개인 납골당인 셈이다.

해당 아파트의 직원 설명에 따르면 해당 ‘아파트식 납골당’은 처음에는 인기가 없었다가 최근에는 물량이 부족할 정도로 인기가 높아졌다. 특이한 점은 이 아파트는 ‘땅의 기운’을 받아 지하실이 가장 비싸고 꼭대기층이 가장 싸다는 것이다.

아파트 개발사가 3억원을 들여 주거식 아파트 형태로 개조한 것이다. 홍보할 당시 ‘하북 지역 최초 아파트식 납골당’임을 강조했지만 사실 ‘불법 개조’한 것이다. 분양 상담원도 “관련 수속이 모두 마무리했다”고 강조했지만 사실은 불법이었다.

천진시 국토와 부동산관리국이 공개한 문서에 따르면 해당 ‘묘지’는 공익성 납골당으로 되어 있어 매매 자격 자체가 없다. 이 개발사는 법망을 피하기 위해 계약 형태를 ‘매매’에서 ‘장기 임대’로 변경한 상태다.

한편 최근 천진시는 장례 개혁을 추진하고 있어 주택 등을 구매해 자신들의 가족 납골당으로 사용하는 경우가 늘고 있다. 다른 가족과 함께 공공 납골당에 모시기 싫다는 이유에서다. 현재 해당 ‘아파트’에는 약 3천 ‘가구’가 입주한 상태로 모셔놓은 납골함만 약 10만 개에 달한다.

종합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10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10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모델 뺨치는 어린이들의 패션쇼 무대

모델 뺨치는 어린이들의 패션쇼 무대

지난 26일, '2020중국남경국제아동패션주간-어린이왕 성벽의 밤'행사가 남경 중화문성보에서 열렸다. '력사를 고양하고 미래를 빛내자'를 주제로 한 이번 패션주간에서는 몽환적인 성벽 별빛무대, 150세트 아동모델 패션쇼 등 다양한 행사가 펼쳐져 관객들에게 현대 류

수자의 예술 매력속으로 풍덩

수자의 예술 매력속으로 풍덩

최근 2020년 아시아 수자 예술전시회가 북경시 해전구 북경시대 미술관에서 열렸다. 전시회에는 11개 나라와 지역에서 온 33명 예술가들이 32건의 수자 예술작품을 전시했다. 이중 10개 작품은 글로벌 첫 전시인 것으로 알려졌다. 전시회는 오는 11월 22일까지 지속된

대련시 조선족 문화예술 민속놀이 행사 펼쳐

대련시 조선족 문화예술 민속놀이 행사 펼쳐

제26회 대련시조선족민속문화예술축제 성황리에 대련시 공공문화봉사쎈터와 대련시민족종교사무국에서 주최하고 대련시조선족문화예술관에서 주관한 제26회 대련시 조선족 민속문화예술축제가 지난 9월 26일 대련시 바닷가에 자리 잡은 성마가 광장에서 성황리에 개최되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email protected]
Copyright © Moyiza.kr 2000~2020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