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스포츠 > 축구
  • 작게
  • 원본
  • 크게

황선홍 대전감독, 시즌중 돌연 사퇴 배경은?

[인터넷료녕신문] | 발행시간: 2020.09.14일 09:12
2019년초 연변부덕팀의 감독으로 선임됐다가 갑작스러운 구단 해체로 인해 직업을 잃었던 한국적 황선홍 감독이 이번엔 한국 K리그 2에서 시즌중 돌연 사퇴했다.

한국 K리그 2 대전하나시티즌의 황선홍 감독이 갑작스럽게 지휘봉을 내려놓은 가운데 사퇴 배경에 관한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대전구단은 8일 보도자료를 통해 “황선홍 감독이 6일 부천과의 홈경기를 마친 후 대전하나시티즌의 비전과 목표를 달성하기 위해 변화가 필요한 시점이라고 판단하며 사임 의사를 밝혔다.”며 “구단과의 긴밀한 상의 끝에 지휘봉을 내려놓게 되였다.”고 발표했다.



8일, 한국 K리그 2 대전하나시티즌의 지휘봉을 내려놓은 황선홍 감독.

황선홍 감독은 “팬들의 기대에 못 미쳐 송구스럽다. 짧은 기간이었지만 저를 위해 힘써 주신 구단의 모든 분에게 감사 드린다.”며 “감독직에서 물러나지만 대전하나시티즌의 앞날을 항상 응원하겠다.”고 사임의 변을 밝혔다.

황선홍 감독의 표면적인 사퇴 리유는 성적 부진이다. 대전의 현재 성적은 8승, 6무, 4패로 리그 3위를 달리고 있다. 순위만 보면 나쁘지 않은 성적이지만 경기 내용이나 전술적인 면에서 운용의 묘가 떨어진다는 평가를 받아왔다.

대전은 2020 시즌을 앞두고 국가 대표급 꼴키퍼 김동준을 비롯해 K리그에서 뛰고 있는 중견급 선수들을 다수 영입했고 브라질 특급 안드레, 바이오, 에디뉴를 비롯해 7월 이적시장에서 독일 분데스리가 출신의 서영재까지 영입했다. 선수들의 경력이나 스쿼드를 보면 K리그 1부에 버금가는 막강한 전력이였다. 축구전문가들 대부분이 대전이 우승 전력임을 의심하지 않았지만 막상 뚜껑을 열어본 결과 예상과는 달리 답답한 경기가 이어졌다. 다 잡아놓은 경기에서 마무리하지 못해 패하고 반드시 승점이 필요한 경기에서 역전패하며 팬들을 실망시켰다.

14라운드 경남과의 경기에서 패한 이후 대전은 4경기 련속 무승(3무, 1패)을 이어갔다. 대전이 부진한 사이 승격 경쟁을 벌리고 있는 수원과 제주가 멀리 달아나며 선두권 체제를 다져놨다. 다행히 18라운드 부천전에서 신승을 거뒀지만 경기 내용은 매우 좋지 못했다.

구단과의 갈등도 사퇴 배경으로 거론되고 있다. 황선홍 감독은 지난 11라운드 수원과의 경기에서 1대4로 완패한 이후 “대전은 좋은 팀이 되여야 한다. 좋은 팀이 되기 위해서는 각자 위치에서 최선을 다해야 한다. 오늘 경기를 위해서 구성원들이 무슨 일을 했는지 각자 위치에서 최선을 다하는 모습을 기대하겠다. 믿음과 신뢰가 형성되지 않는다면 아무것도 안된다. 대전이 그런 팀이 되기를 기원한다.”고 언급한 바 있다. 누가 보더라도 구단에 대한 강한 실망감을 나타내는 로골적인 발언이였다.

황선홍 감독 개인의 의견이였지만 주변에선 이를 두고 구단 수뇌부와의 불화설이 제기됐다. 대전구단측은 황감독과의 불화설에 대해 “황선홍 감독의 사임 의사외 다른 리유는 없다.”고 일축했다.

외신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100%
10대 0%
20대 0%
30대 78%
40대 22%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강서성 박물관 신관 정식 오픈

강서성 박물관 신관 정식 오픈

지난 27일, 강서성 박물관 신관이 정식 오픈되였다. 전시면적이 2.8만평방미터에 달하는 신관에는 강서 각지에서 발견한 진귀한 력사문물과 고대예술 정품 8만여건이 소장되여 있다. /신화사

길림성 호적제도 개혁방안 제출! 세집도 입적할수 있어!

길림성 호적제도 개혁방안 제출! 세집도 입적할수 있어!

일전에 길림성 공안청, 길림성 교육청과 길림성 인력자원사회보장청, 길림성 위생건강위원회 등 부문은 공동으로 “길림성 호적제도개혁을 전면적으로 심화할데 관한 의견”을 반포했다. 의견은 호적제한을 취소하고 거주증 신청사업을 최적화하며 봉사성을 높이는 등 면

국경절 맞이해 계림촌당지부 90고령 두 혁명로전사 위문

국경절 맞이해 계림촌당지부 90고령 두 혁명로전사 위문

9월 27일, 흑룡강성 계동현 계림조선족향 계림촌당지부는 국경절과 추석을 계기로 선후 항미원조지원군로전사 김성송(92세)로인과 박영도(91세)로인의 집을 찾아 생화를 드리고 당과 정부의 따듯한 문안을 전하였다. 도무송 촌당지부서기는 "두분은 해방전쟁과 항미원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email protected]
Copyright © Moyiza.kr 2000~2020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