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경제 > 경제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590억 달러 규모 중한 통화스와프…만기 3년→5년

[흑룡강신문] | 발행시간: 2020.10.23일 10:58
  한국은행이 중국인민은행과 원·위안 통화스와프의 규모와 기간을 확대하기로 합의했다고 한국 언론이 22일 보도했다.

  앞서 지난 2017년 10월 체결해 이달 10일 만료된 중·한 통화스와프 계약 규모는 560억 달러, 계약기간은 3년이였다. 한국은행은 이날 중국인민은행과 현행 통화스와프 계약만기를 종전 10월 10일에서 2025년 10월 10일까지 5년 연장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규모도 560억 달러에서 590억 달러로 늘어났다.

  중·한 통화스와프 규모는 한국이 맺은 통화스와프 중 미국에 이어 두 번째로 크다.

/인민망 한국어판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라이브온’ 황민현X정다빈, 비주얼 극상 조합이란 이런 것

‘라이브온’ 황민현X정다빈, 비주얼 극상 조합이란 이런 것

'라이브온' 황민현과 정다빈의 비하인드 컷이 공개됐다. JTBC 미니시리즈 ‘라이브온’의 서연고 방송부장 고은택 역의 황민현과 SNS 셀럽 백호랑으로 분한 정다빈의 카메라 밖 순간이 11월 29일 공개됐다. 황민현(고은택 역)과 정다빈(백호랑 역)의 훈훈한 비주얼이 흐뭇

얼음 기포? 진짜 신기하다!

얼음 기포? 진짜 신기하다!

최근 흑룡강성 막하시의 기온이 지속적으로 하락하면서 관음산풍경구 련화호의 수면이 완전히 얼었습니다. 얼음을 통해 하얀색 기포가 얼음사이에 낀 '얼음기포'를 볼 수 있습니다. 전문가의 소개에 따르면 '얼음기포'는 호수밑의 메탄가스가 상승하는 과정에서 낮은

휴대폰의 손전등, 조명 외에도 많은 기능 있다는 걸 알고 계셨나요?

휴대폰의 손전등, 조명 외에도 많은 기능 있다는 걸 알고 계셨나요?

신분증 진위 판별 신분증은 한 사람의 신분증명이다. 하지만 신분증도 가짜가 있다. 그렇다면 어떻게 핀별해야 할가? 사실 휴대폰 손전등으로 휴대폰 오른쪽 하단을 비추면 쉽게 알 수 있다. 진짜 신분증이라면 정방형의 작은 그림자가 생긴다. 이 그림자는 개인정보를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email protected]
Copyright © Moyiza.kr 2000~2020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