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정치 > 정치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폼페이오는 평화년대에 잘못 태여나”

[길림신문] | 발행시간: 2020.10.30일 11:35
미국 국무장관 폼페이오가 근일 인도 매체 취재 접수 시 재차 중국과 중국공산당을 공격한 데 대해 외교부 대변인 왕문빈은 28일, “폼페이오가 제기한‘중국위협'은‘폼페이오식 거짓말'의 케케묵은 말에 지나지 않는다”고 지적했다. 

왕문빈은 다음과 같이 말했다. 폼페이오는 민중의 만족도가 93%에까지 달한 중국정부를 폭정이라고 말했고 138개 국가, 30개 국제기구가 중국과 함께 내밀고 있는‘일대일로’ 협력합작에 대해 략탈이라고 하였으며 14억 중국인민이 평화발전을 추구하는 민족부흥을 위협이라고 모독했다. 그 본질은 폼페이오가 중국이 빈곤, 락후한 시대로 되돌아가기를 바라는 것이며 세계가 대항, 분렬의 지경에 이르기를 바라는 데 있다.

“이것이야말로 당전 세계가 직면한 가장 큰 위협이다”고 왕문빈은 말했다. “폼페이오는 이 년대에 잘못 태여났다. 지금의 시대는 평화, 발전, 합작, 윈윈의 시대로서 그 추세는 막을 수 없다. 빈곤과 락후는 그 어느 국가와 민족의 대명사가 아니다. 발전과 강대 역시 어느 한 국가만의 특허, 특권이 아니다. 폼페이오의 외곡, 먹칠은 중국의 평화발전, 합작윈윈의 사실을 지울 수 없으며 중국에서 민족부흥을 실현하는 대세를 막을 수도 없다”고 왕문빈은 말했다. 이어 그는 중국은 기회이지 위협이 아니며 파트너이지 적수가 아니다. 이는 세계 대다수 나라의 공동인식이다.  공산당을 반대하고 중국을 반대하며 대항과 분렬을 선동하는 폼페이오의 선동언행은  발전을 도모하고 합작을 바라는 전세계 인민들의 보편적인 념원과 어긋나는 바 이는 결국 실패의 결과를 벗어나지 못할 것이다.

/출처 인민일보, 편역 최화

https://mp.weixin.qq.com/s/Ius7DimUB9WM-5wrbMgjdg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북경강어헌로인의 집(北京康语轩老年公寓) 원장 김은경의 이야기 “양로원은 사랑과 정을 베푸는 곳이라기보다 로인들의 존엄 있는 삶을 지켜주는 곳입니다. 양로원에 모신다고 불효한 게 아닙니다. 전문지식을 가진 료양보호사들의 도움으로 로인들의 고통과 그 가족들
1/3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한국 문재인 대통령, 왕의 외교부장 회견

한국 문재인 대통령, 왕의 외교부장 회견

문재인 한국 대통령이 현지시간으로 11월 26일 서울에서 한국을 공식방문하고 있는 왕의 중국 국무위원 겸 외교부장을 만났다. 왕의 외교부장은 먼저 문재인 대통령에게 습근평 주석의 구두 메시지를 전했다. 왕의 외교부장은 량국 수반의 전략적인 리더 하에 중국과

"스키장 닫아야"vs"부분 개장하자" 코로나에 갈라진 유럽의 겨울

"스키장 닫아야"vs"부분 개장하자" 코로나에 갈라진 유럽의 겨울

오스트리아·스위스, 성탄 대목 맞아 개장 주장…독일·이탈리아 반대 "리프트·술집 운영 안하고 개장" 예고 유럽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확산하기 시작한 지난 겨울 '진앙'으로 지목된 일부 스키장이 '시즌'을 맞아 개장하려고 준비 중이라고 워싱

대련서 중한기업 경영지원 세미나 개최

대련서 중한기업 경영지원 세미나 개최

대련지역 중한기업을 대상으로 한 경영지원 세미나가 11월 26일 대련 은범호텔에서 열렸다. 코트라 대련무역관, 한국주대련령사출장소, 대련시창신창업창투써비스중심, 금보신구관리위원회가 공동 주최한 세미나에 중국기업 30개 사와 한국기업 30개 사 대표들이 참가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email protected]
Copyright © Moyiza.kr 2000~2020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